Home » Posts tagged with » 사우디

[매거진N 특집 코미디② 아시아] 이란의 스탠드업 코미디언 ‘무사위’ 인기 절정

[매거진N 특집 코미디② 아시아] 이란의 스탠드업 코미디언 ‘무사위’ 인기 절정

  역사 알면 찡하고, 내용 보면 재밌고 [아시아엔=알파고 시나씨 기자] ‘아시아’와 ‘코미디’. 이 두가지 키워드로 글을 쓰려면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될지 잘 모르겠다. 누구도 코미디의 시작은 고대 그리스 문명임을 부정하지 못한다. 하지만 필자가 보기에는 고대 그리스에서 무대 위 사람들이 코미디를 할 때 아시아 지역에서 코미디를 아예 하지 않았다고 말할 수는 없다. 아시아 코미디에 대해 살펴보기 전에 […]

[아시아라운드업 8/10] 아베 올해도 패전일 신사참배 안할듯···예멘 어린이 수십명 태운 통학버스 폭파

[아시아라운드업 8/10] 아베 올해도 패전일 신사참배 안할듯···예멘 어린이 수십명 태운 통학버스 폭파

[아시아엔=김소현 기자] 1. 시진핑 ‘개인숭배’ 흔적지우기 한 달 -지난달 중국 상하이에서 20대 여성이 시진핑 국가 주석의 초상에 먹물을 뿌린 사건이후 중국 전역에서 시 주석에 대한 ‘개인숭배’ 흔적 지우기가 진행되고 있다고 프랑스 국제라디오방송(RFI)이 10일 보도. -중국은 지난해 10월 19차 전국대표대회(당대회) 이후 시진핑을 공산당의 ‘핵심’으로 삼아 마오쩌둥(毛澤東·1893∼1976)과 동급의 ‘개인숭배’를 시작. -하지만 지난달 4일 후난(湖南)성 주저우(株洲) 출신의 둥야오충이 […]

[아시아라운드업 7/30] 칭화대 교수 시진핑 체제에 직격탄···美, 이란 견제용 ‘아랍판 나토’ 추진

[아시아라운드업 7/30] 칭화대 교수 시진핑 체제에 직격탄···美, 이란 견제용 ‘아랍판 나토’ 추진

[아시아엔=김소현 기자] 1. 일본 체류 칭화대 교수 “국가주석 임기제 복원하라” 주장 -현재 방문교수로 일본에 체류 중인 쉬장룬(許章潤·56) 칭화(淸華)대 법학원 교수가 최근 자유주의 계열의 싱크탱크 톈쩌(天則)경제연구소 웹사이트에 “국가주석 임기제를 복원하고 개인숭배 풍조를 중단할 것”을 촉구. -자유아시아방송(RFA)과 국제라디오방송(RFI)에 따르면 쉬 교수는 ‘현재 우리의 두려움과 기대’라는 제목의 글에서 “집권자의 국가운영 방식이 최저선을 넘어 시대의 흐름에 역행하고 있다. 지난 […]

[아시아라운드업 7/5]”찌질한 남성들, 사우디 떠나라”···여성운전에 욕설·방화

[아시아라운드업 7/5]”찌질한 남성들, 사우디 떠나라”···여성운전에 욕설·방화

[아시아엔=편집국] 1. 여성운전 허용 “첫날부터 남자들 욕설”…편견 여전 -사우디아라비아 메카 주(州)에서 여성소유 차량에 불을 지른 남성 2명 4일(현지시간) 체포 소식 현지언론들 보도. -이들 남성은 주유소에서 휘발유를 사 2일 새벽 살마 알샤리프(33·여) 집 앞에 주차한 승용차에 뿌리고 불을 질러 차는 모두 탐. 피해자 알샤리프는 다른 사우디 여성과 마찬가지로 지난달 24일 사우디 정부가 여성운전을 허용함에 따라 이 […]

[아시아라운드업 7/4] “장하다” 물방울로 생명 건진 태국소년들

[아시아라운드업 7/4] “장하다” 물방울로 생명 건진 태국소년들

[아시아엔=편집국] 1. 동굴실종 태국소년들, 10일간 종유석·천장 맺힌 물방울로 버텨 -태국 북부 치앙라이주(州) 매사이 지구의 탐 루엉 동굴에서 실종됐던 소년들, 동굴 천장과 종유석에 맺힌 물방울을 마시며 열흘을 버틴 것으로 전해졌다고 현지 언론들이 4일 보도. -구조작업 참여 의사는 “동굴 안에 갇혀 있던 소년들이 조난당한 뒤 움직임을 최소화해 에너지를 아끼는 한편 동굴 천장과 종유석에 맺힌 물을 마시며 지냈다”고 […]

[아시아라운드업 6/27] 방탄소년단, 中 ‘한한령’ 이후 ‘한류붐’ 재연

[아시아라운드업 6/27] 방탄소년단, 中 ‘한한령’ 이후 ‘한류붐’ 재연

[아시아엔=편집국] 1.방탄소년단, 중국서 한한령 이후 ‘한류붐’ 재연 -방탄소년단이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사태로 한한령(限韓領·한류 제한령)이 내렸던 중국에서 또다시 한류붐을 일으키고 있음.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26일 ‘중국팬들이 기록을 깨뜨린 방탄소년단에 대한 사랑을 공유하다’는 제목의 기사에서 “한국 남성밴드 방탄소년단이 앨범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로 지난달 말 미국 앨범 차트 ‘빌보드 200’의 1위에 오르면서 해외 언론에 […]

[러시아월드컵 리뷰] 살라 선전 불구 이집트, 사우디에 져 3패로 탈락

[러시아월드컵 리뷰] 살라 선전 불구 이집트, 사우디에 져 3패로 탈락

[아시아엔=정재훈·송은혁 <스포츠엔> 기자] 25일 A조 사우디-이집트 경기에서 사우디가 승리, 28년만에 본선 진출한 이집트는 3패를 기록하며 높은 벽을 실감해야 했다. 사우디는 4-5-1 전술로 나서 전후반 추가시간에 각각 득점하면서 마지막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이집트는 살라 선수가 선제골을 기록했지만 후반전에 무너지며 1-2로 무릎을 꿇었다. 큰 기대를 받으며 월드컵에 첫 출전한 이집트의 살라는 두 골을 기록하는 활약을 펼쳤으나 부상 […]

[러시아월드컵 전망] 탈락 확정 이집트와 사우디, 막판까지 최선 다하라

[러시아월드컵 전망] 탈락 확정 이집트와 사우디, 막판까지 최선 다하라

[아시아엔=정재훈·송은혁 <스포츠엔> 기자] 러시아 월드컵 조별예선 A조 경기인 사우디와 이집트의 경기를 전망해본다. 두 팀 모두 2패씩을 기록하면서 16강 진출이 좌절된 상태이다. 그러므로 두 팀 모두 마지막 경기이기 때문에 어떤 팀이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을지 주목된다. 사우디는 우루과이와의 경기에서 4-5-1 포메이션을 운영하면서 공격에 치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잘 싸웠음에도 불구하고 전반 23분 우루과이에게 선제 실점을 […]

[러시아월드컵 리뷰] 우루과이 수아레즈 골로 사우디 이겨 16강 합류

[러시아월드컵 리뷰] 우루과이 수아레즈 골로 사우디 이겨 16강 합류

[아시아엔=정재훈·송은혁 <엔스포츠> 기자] 이미 1승을 거두며 상대적으로 여유로운 우루과이와 개최국 러시아에게 굴욕적인 대패를 당하며 자존심을 구긴 사우디아라비아. 지난 1차전에서 에이스 수아레즈 선수가 침묵하며, 답답한 경기를 보여줬던 우루과이였지만 이번 사우디와의 경기에선 함께 투톱을 이룬 카바니 선수와 시종일관 사우디아라비아의 골문을 두드리며 결승골을 넣었다. 사우디 골문을 계속 위협한 끝에 1대0 승리. 특히 이 경기는 수아레즈 선수 본인의 A매치 […]

[해외언론] 사우디 살람 국왕 ‘비전 2030’ 제정해 전세계 대상 소통

[해외언론] 사우디 살람 국왕 ‘비전 2030’ 제정해 전세계 대상 소통

[아시아엔=하니 나딤 바흐보우 <아시아엔> 사우디아라비아 특파원] 사우디아라비아의 언론은 최근 많은 변화를 이뤄내고 있다. 살람 이빈 압둘 아지즈 국왕이 2015년 초 즉위하고 무하마드 빈 나예프와 무하마드 빈 살만을 왕세자로 지명한 것이 변화의 중요한 계기가 되고 있다. 사우디아라비아 언론은 새 국왕 즉위를 계기로 새로운 지평을 열어가고 있다. 사우디는 이슬람 순례성소가 있어서 세계 곳곳에서 무슬림들이 모여든다. 살람 국왕은 […]

[둘라의 아랍이야기] 사우디, GCC 최초 자동차 생산 ‘도전’

[둘라의 아랍이야기] 사우디, GCC 최초 자동차 생산 ‘도전’

재규어 랜드로버와 ‘얀부’에 자동차 생산라인 협상 중 사우디가 자동차 생산국의 꿈에 한 발짝 다가섰다. UAE의 일간지 더내셔널(The National)은 최근 사우디가 지난해 타당성 검토를 위한 초기계약을 체결한 후 현재 자동차 생산라인을 얀부 산업도시에 설치하기 위해 재규어·랜드로버와 협상하고 있다고?보도했다. 재규어·랜드로버 고위관계자는는 “사우디 정부로부터 10억 달러 상당의 투자와 세계 최저가의 알루미늄 공급을 조건으로 협상하고 있다”며 “이 협상과 관련해 […]

3·8 세계 여성의 날, 하지만 인도는···

3·8 세계 여성의 날, 하지만 인도는···

3월 8일은 102번째 맞는 세계여성의 날이다. 세계여성의 날은 전 세계 170여 개국에서 기념하고 있으며 러시아, 우크라이나, 아제르바이잔, 몰도바 등 일부 국가에선 국가 공휴일로 지정하고 있다. 그러나 여전히 사우디, 인도, 아프가니스탄 등?몇 나라에서는 요원한 일이다. 유엔여성(UN Women)은 올해의 주제로 ‘약속은 약속이다: 여성폭력 추방을 위해 행동해야 할 때(A promise is a promise)’를 선포했다. 중동에서 여전히 벌어지고 있는 […]

[둘라의 아랍이야기] 아랍권 새 맹주에 도전하는 카타르

[둘라의 아랍이야기] 아랍권 새 맹주에 도전하는 카타르

카타르-오만 공동관광비자 개설합의와?배경???? 조만간 하나의 단수비자로 카타르와 오만을 방문할 수 있게 된다. 카타르 내무부에 따르면 카타르와 오만은 최근 33개국 국민들이 도하국제공항에서 도착비자를 받을 때 카타르와 오만 양국을 하나의 단수비자로 방문할 수 있는 공동관광비자를 발급하는 합의서에 서명했다고 밝혔다. 공동관광비자를 취득한 외국인 관광객은 비자유효기간 동안 카타르와 오만을 별도의 비자없이 자유롭게 여행할 수 있지만 3국으로의 여행은 허가되지 않으며, […]

사우디 성직자, 5살 딸 부정하다며 살인

5살짜리 딸을 강간하고?끔직한 죽음으로 몰고간 사우디 성직자에게 짧은 감옥형과 보상 판결만 내려져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고 <알자지라>가 4일 보도했다. ‘여성 운전허용’을 주장해온 한 사우디의 인권운동가는 “이슬람 성직자가 전선과 지팡이로 딸을 상해입혀 죽음으로 몰아갔다”고 말했다. 딸의 아버지는 딸의 순결을 의심해 병원으로 데려가 확인 후 이와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여아 라미아는 2011년 12월 25일 두개골 함몰, […]

사우디 시민들 어이상실 “공룡 넓적다리 보고 성적 상상?”

사우디 시민들 어이상실 “공룡 넓적다리 보고 성적 상상?”

사우디아라비아 걸프 해안의 담맘이란 도시에 사는 한 여성이 올린 트윗을 계기로 ‘하야(Hayaa)’에 대한 비난이 커지고 있다고 21일 이코노미스트가 보도했다. 하야의 단원들은 얼마 전 담맘의 한 쇼핑몰에 있던?공룡 모형을 문제 삼으며 갑자기 쇼핑몰의 불을 끄고 아이들과 시민들을 몰아냈다. 남녀가 공공장소에서 어울리는 것을 엄격히 금하고 있는 사우디에서 쇼핑몰은 늘 하야의 표적 대상이었다. 사우디아라비아에는 ‘악덕저지와 미덕장려 위원회(Committee for […]

[둘라의 아랍이야기] 사우디 압둘라 국왕 여성 정치 참여 대폭 확대

[둘라의 아랍이야기] 사우디 압둘라 국왕 여성 정치 참여 대폭 확대

‘여성의 자문위원회 진출 허용’한 압둘라 국왕의 역사적인 칙령 발표?? 압둘라 빈 압둘아지즈 사우디아라비아 국왕은 11일 사우디 건국 이래 처음으로 국왕의 슈라 위원회에 여성들을 참여시킨다는 역사적인 칙령을 발표했습니다. 2014년, 혹은 2015년 선거부터 여성들에게 참정권을 줄 것이라는 국왕의 약속과 함께 2011년 9월 슈라 위원회에 여성을 포함시킬 것을 고려하고 있다는 언급을 차기 위원회 개편과 함께 실천에 옮긴 것입니다. […]

사우디, ‘남편 순종법’ 사라지나

사우디아라비아 여성들을 옥죄왔던 ‘바이트 알 타아(남편에 대한 순종)’ 규정이 완화될 것으로 보인다. 사우디 법무부 내 소식통에 따르면 ‘바이트 알 타아’를 비롯해 이혼과 양육권, 위자료 등에 대한 새로운 가족관계법이 2월 26일부터 효력을 발휘하게 될 것이라고 사우디 신문 <알 와탄>이 5일 보도했다. 새로운 조항에 따르면 그동안 별거중인 여성들에게 남편들이 행사했던 ‘바이트 알 타아(남편에 대한 순종)’ 규정은 더 […]

Page 1 of 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