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Posts tagged with » sk

SK 최태원 회장의 ‘주식 친족 증여’와 ‘단·사·리’

SK 최태원 회장의 ‘주식 친족 증여’와 ‘단·사·리’

[아시아엔=김덕권 원불교문인협회 명예회장] 사람의 욕심은 끝이 없다. 그 욕심만 버리면 죽음의 구렁텅이에서 벗어나련만 미욱한 중생은 움켜쥐려고 한다. 우리는 ‘쥘 때와 펼 때’를 알아야 한다. 그 예로 아프리카의 원주민 들은 원숭이를 사로잡는 기막힌 방법을 알고 있다. 나무 밑 둥에다 손이 간신이 들어갈 정도로 작은 구멍을 파고, 그 속에 원숭이가 좋아하는 땅콩이나, 밤(栗), 과일 등을 넣어두는 것이 […]

인천재능대, SK인천석유화학과 ‘사랑의 김장 나눔’

인천재능대, SK인천석유화학과 ‘사랑의 김장 나눔’

[아시아엔=편집부] 인천재능대학교(총장 이기우) 사회복지과가 주최하고 SK인천석유화학이 후원하는 “사랑+, 행복x, 김장÷”행사가 지난 9일 인천재능대학교 학생관 앞에서 진행됐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인천재능대학교 사회복지과 학생 100명, SK인천석유화학 관계자와 더불어 아동·청소년·다문화 여성 등 다양한 참가자들이 함께해 더욱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담근 850kg 상당의 김장김치는 지역사회 내 아동 복지기관 5곳에 전달됐다. 행사에 참여한 서기훈(남·사회복지과) 학생은 “이번 행사가 단순히 김장을 버무리는 […]

[SK 최종현 선대회장 20주기②] 인재관···”첫째도 사람, 둘째도 사람”

[SK 최종현 선대회장 20주기②] 인재관···”첫째도 사람, 둘째도 사람”

8월 26일 별세 20주기를 맞는 최종현 SK그룹 선대 회장은 평생 두권의 책을 남겼다. <마음을 다스리고 몸을 움직여라>(1988)와 <도전하는 자가 미래를 지배한다> (1992). 책 제목만큼 그의 평생은 下心과 挑戰의 연속이었다. 얼핏 보면 상충되는 듯한 이들 두 단어는 최종현 자신과 그가 키워낸 SK그룹 그리고 계승자 최태원의 화두이자 목표가 되고 있다. <아시아엔>은 그의 ‘어록’ ‘인재관’ 등을 통해 독자들과 […]

日산케이신문 ‘라오스 댐붕괴 SK 관련 언급’···한국기업 ‘두둔’ 혹은 ‘흠집’

日산케이신문 ‘라오스 댐붕괴 SK 관련 언급’···한국기업 ‘두둔’ 혹은 ‘흠집’

[아시아엔=편집국] 라오스 남부 세피안-세남노이 수력발전소 보조댐 붕괴사고와 관련해 일본 산업경제신문(산케이)이 2일 ‘한국 SK 등이 건설한 댐 붕괴와 관련해 라오스 수상 건설회사의 책임 추궁’이란 제목의 기사를 게재했다. 산케이는 “애초 수백명 이상이 행방불명 되었다고 했지만, 발생 1주일이 지난 1일이 되어서도 그 상황은 불분명한 상태”라며 “해결책도 보이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 신문은 “라오스 정부는 (사고발생 2일 후인) 지난 25일 […]

SK와이번스 이만수 전 감독 “라오스 댐붕괴 재해에 구호의 손길을”

SK와이번스 이만수 전 감독 “라오스 댐붕괴 재해에 구호의 손길을”

[아시아엔=이만수 헐크파운데이션 이사장, 라오스 야구협회 부회장, 전 SK와이번스 감독] 연일 이어지는 폭염 속에 라오스에서 비보가 전해졌다. 뉴스를 접한 분들은 아시겠지만 라오스 시골마을에서 큰 비가 내리고 댐이 무너져 큰 인명 사상자가 발생했다. 댐이 무너진 게 인재인지 천재인지 아직 사고원인이 규명되지는 않았다. 많은 분들이 내 안부를 걱정하는 연락을 해오셔 먼저 안부를 말씀드리자면 나는 한국에 있기 때문에 무사하다. […]

[재밌는 인터뷰] 최신원 SKC회장 “나는 최태원이를 믿고 있어”

“기사는 인터뷰로 시작해 인터뷰로 끝난다”고들 한다. 기자는 사람을 만나거나 전화나 혹은 이메일을 통해 취재원을 인터뷰해 팩트를 찾아내 이를 바탕으로 기사를 작성한다. 그런데?’인터뷰’라는 단어가 재밌다. 인터뷰(interview)는 인터(inter)+뷰(view)의 합성어다. 직역하면 ‘서로 들여다 본다’는 뜻이다. 그러니?흔히 일문일답이라 불리는 Q&A(Question & Answer) 즉 일문일답과는 차원이 다르다고 할 것이다. 80년대 월간 <신동아>에?연재됐던 ‘최일남이 만난 사람’ 코너와 요즘 <조선일보>에 월요일마다 실리는 […]

‘규제’→‘사회책임’…한국기업→지구촌기업!

‘규제’→‘사회책임’…한국기업→지구촌기업!

한국 주요 35개 기업이 시급히 고쳐야 할 사회책임 개선과제 발표 한국에 본사를 둔 삼성전자는 무노조 방침을 철회하는 등 노동기본권을 보장하고 산업재해 직업병 대책을 마련해야 하며, 대주주가 주도하는 계열사 간 순환출자구조를 개선하고 한국사회의 부패구조와 단절해야 한다는 권고가 나왔다. 인도 오리사 주(州)에서 제철소를 가동하고 있는 포스코는 제철소의 환경 파괴적 배출물 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대부분 지역사회 구성원들이기도 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