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류치바오 선전부장 “비핵화 등 한반도 문제, 대화·협상 해결이 중국의 일관된 입장”

한중 고위언론인포럼서···”양국 보도관점 달라 이견 생기는 건 당연”

“‘창조경제’ ‘중국제조 2025’ 등 상대국 핵심정책 ?적극 보도해주길”

[아시아엔=<인민일보> 마페이(馬菲) 진상문(陳?文)기자] “얼마 전 종영된 한국 드라마 <태양의 후예>가 중국 아이치이(愛奇藝) 동영상 사이트에서 방송 클릭수 32억뷰를 기록해 한국드라마 신드롬을 일으켰다. 중국 드라마 <견환전>(甄?傳)과 <랑아방>(琅?榜)도 많은 한국팬을 보유하고 있다.”

류치바오(劉奇?) 중국 중공중앙정치국 위원과 중앙서기처 서기로 중앙선전부 부장은 23일 서울에서 열린 한중 고위언론인포럼 기조연설에서 이같이 말했다.

류 부장은 “중한 언론이 양국관계의 발전방향을 잘 파악해 객관적이고 정확하며, 신뢰를 증진하고 의혹을 불식시키는 취재와 보도를 많이 하고, 다양한 분야의 실무협력 성과를 나눠 더욱 긍정적이고 우호적인 정보를 상대 측에 전달해야 한다”고 밝혔다.

류 부장은 또 “양국 언론 간에는 뉴스에 대한 이념차가 존재해 보도시각이 다르므로 뉴스와 교류협력에서 이견이 생겨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와 함께 류 부장은 “양국 언론은 FTA(자유무역협정) 체결이 가져올 긍정적인 효과에 대해 소개하길 바란다”며 “특히 중국의 ‘중국제조 2025’, ‘인터넷+’ 행동계획과 한국의 ‘창조경제’, ‘제조업 혁신전략 3.0 전략’ 등의 연계 협력내용 보도를 당부했다. 류 부장은 또 “중국의 ‘일대일로’와 한국의 ‘유라시아 이니셔티브’ 전략의 연계 스토리도 자세하게 전달해 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류 부장은 다음과 같이 마무리 발언을 한 뒤 기조연설에서 마쳤다.

“중한 양국은 한반도 문제에서 포괄적 공동이익을 가진다. 중국은 시종일관 한반도 비핵화를 비롯한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 수호 및 대화와 협상을 통한 문제 해결을 견지한다. 양국의 한반도 비핵화 추진 및 동북아 안정 수호를 위한 국제 및 지역 차원에서의 적극적인 노력을 알리는 데 앞장서 지역의 평화와 안정 및 번영의 긍정에너지를 집결해야 한다.”

다음은 류치바오 부장 기조연설 중국어 기사다.

中方强?推?中?媒?合作

“前不久,????? <太?的后裔>,?在中?‘?奇?’一家???站上的点?播放就?32?次,?下了??在?播放新??. 中???? <甄??> <琅?榜> 也有大量的??粉?.”

中?中共中央政治局委?, 中央?????, 中宣部部??奇?在23日于首??行的中?媒?高???上?行主旨演??表示.

他指出,中?媒???牢牢把握???系?展大?,多?展客?准?, 增信?疑的采??道,多分享各?域??合作的??成果,把更多??友好的信息?至?方.

?奇???,由于??媒?新?理念存在差?,?道?角不?相同,?方在新???和交流合作中有一些分?是正常的.

?方媒??聚焦中??展?略?接,介???自??定生效??的重大机遇,?道 “中?制造2025”, “互??+” 行???和?? “?造型??”, “制造?革新3.0” 等?接合作的?富?涵,?好 “一?一路” 倡?? “??合作倡?”?接的故事.

“中???在朝?半???上有着?泛的共同利益,中?始??持朝?半?无核化目?, ?持??朝?半?和平?定, ?持通????商解???. 要???道?方在推?朝?半?无核化, ???北??定等??和地?事?中所作出的??努力,?聚起地?和平?定, ?展繁?的正能量.” ?奇?表示.(人民日? ?菲, ??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