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기고] ‘경제제재’ 해제 이란, 새 시대 희망 마주하다

<사진=AP/뉴시스>

* ‘아시아엔’ 해외필진 기고문의 한글요약본과 원문을 함께 게재합니다.

[아시아엔=푸네 네다이 이란 <쇼카란> 발행인] 2015년 7월14일 이란은 역사적인 비핵화 타결을 이뤘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과 독일(P5+1)은 이란이 핵물질 생산력을 실질적으로 줄여나가는 것을 조건으로 핵개발과 관련된 국제사회의 제재를 해제하기로 약속하는 공동행동계획(JCPOA: Joint Comprehensive Plan of Action)을 이란과 체결했다. 지난 12년간 서방국과 힘겨운 줄다리기 끝에 이뤄진 극적인 타결에 이란 국민들은 거리로 나와 새로운 시대를 맞을 기대감을 만끽했다.

그리고 지난 1월16일, 모하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부 장관과 페데리카 모게리니 EU 외교안보 고위대표가 이란 경제재제 ‘해제’를 알리는 공동성명을 읽는 장면은 앞으로 이란 국민들에게 역사적인 순간으로 꼽힐 것이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이 1월23일(현지시간) 이란 수도 테헤란에서 만나 회담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이 1월23일(현지시간) 이란 수도 테헤란에서 만나 회담했다. <사진=AP/뉴시스>

對中 교역 2014년 대비 11배 늘어날것

이번 타결로 이란엔 많은 변화들이 일어나고 있다. 최근 이란은 정치적으로 친밀한 중국과 교역규모를 10년 안에 연간 6천억 달러로 늘리기로 뜻을 모았다. 이는 2014년의 11배 규모다. 또한 이란은 프랑스에 본사가 있는 유럽 항공기 제조업체인 에어버스에서 250억달러(30조1천500억 원)에 달하는 118대의 항공기를 구매하기로 하는 등 서방국가와의 경제협력도 가속화하고 있다. 한국 또한 이란에 있어 가장 중요한 국가 중 하나다. 이란 국민들은 오랫동안 한국산 제품들을 신뢰하고 소비해왔다. 경제제재 당시 한국은 이란으로부터 석유를 수입한 반면 이란은 한국 공산품을 수입해왔다. 또 양국은 문화교류도 이어왔다. 이는 양국 관계 발전의 기반이 될 것이다.

물론 이란이 풀어야할 숙제도 남아있다. 지난해 7월 이슬람명절 ‘하지’ 동안 사우디아라비아(사우디) 메카 성지순례에서 벌어진 불상사 이후 이란-사우디 관계는 악화일로를 걸었고, 결국 지난 1월 이란 수도 테헤란의 사우디 대사관 방화사건으로까지 번졌다. 그러나 이는 모든 이란 국민들의 의사를 반영한 것이 아닌, 일부 극단적인 세력의 소행이다.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은 프랑스 순방 중 사우디 대사관 방화에 대해 유감을 표했고, 실제로 관계자들을 구속시켰다.

이란 국민들 반응은?

JCPOA 이행을 지지하는 유엔 안보리 결의안 2231호는 이란에겐 희망의 씨앗이다. 즉 경제재제 해제 이후 이뤄질 경제개발로 이란 국민들의 삶의 질을 올릴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한 것이다. 이란 국민들의 반응은 어떨까? 대학생 알리는 “이란은 사회, 경제적으로 더욱 나아질 것이다”라고 말했다. 상인 아쉬가르는 “불과 2년전만해도 파산 상태였다. 그러나 이제 재기할 수 있다는 희망을 갖게 됐다”고 했다.

연구원 하산도 “2231호는 이란-이라크 전을 종식시킨 유엔결의안 598호보다 더 중대한 사건으로 역사에 기록될 것”이라고 전했다.

Iran in the New Season of Global Changes

On 14th July 2015, when Iranian people heard about the Joint Comprehensive Plan of Action, they went to the streets and showed their pleasure about the agreement, since they realized that the 12 years of challenge between Iran and the West has reached an end. They were happy again when the nuclear agreement reached to the point of action on 16th January 2016. It was a historical moment for Iranian society when Javad Zarif, foreign minister of Iran and Federica Mogherini, EU foreign policy chief read the joint statement.

Hope

Merchants and businessmen found a new hope to develop the market. Now the window for swift exchange of money is open for Iranian market.

In this case, Iranian people are very hopeful for this new season opening in their life.
Recently, Iran agreed to $600 billion trade with China for the next 10 years and $51 billion trade with Italy and France. Iranian market is now open for serious competition in economic fields.

Relations with Korea

Korea is one of the most important countries for Iranian market. Great number of Iranian people have been serious consumers of Korean products, showing a long time trust on Korean products. During the sanction, Korea was present in Iranian market in two ways: buying oil and selling products to Iran. After intensifying the sanction, Korean presence in Iran market reduced. Now that the sanction has been lifted, Korea can revitalize its economic relations with Iran.

I think the cultural relations between Iran and Korea have improved during the past decade and it will be a good base for the future of two countries.

Iranian President, Mr. Rohani in meeting with France President, Mr. Oland hoped for a better future for Iran.

Case of Saudi Arabia

There is a lot of negative reaction, both in the country and internationally, concerning the attack on Saudi Embassy in Tehran. Some small headstrong group is to be credited for the attack.

Although a huge number of Iranian pilgrims died in the tragedy at Mecca due to the Saudi Arabian government’s irresponsibility during Haj, Iranians do not agree with the attack on the Embassy. They have lost their dears and families in the incident at Mecca but they disdain the attack on the Embassy.
Iranian President while travelling to France, told that the government condemn the attack and they have arrested the attackers and imprisoned them. Before him, the Supreme Leader condemned the attack on Saudi Embassy too.

End of Sanction

Now the question is whether this diplomatic crisis will influence the future of Iran in post-sanction times. It seems not.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adopted a resolution of 2231 and it means that all six previous resolutions (1737, 1569, 1835, 1803, 1747, 1929) have been cancelled. The political specialists believed that the 1929 resolution of Security Council might paralyze the economy of Iran, but the historical agreement put a final point to the sanction.

Iran after sanction

I talked to a number of local citizens to understand the political atmosphere of my country these days and the feeling prevailing in Iranian society.

Ali, a university student, says, “I am hopeful about my future. I think my life will become better, socially as well as economically.” Similarly, Poopak, a housekeeper, says, “I hope my family’s life will grow better and I feel our tomorrow will be brighter than today and yesterday.” While Asghar, a merchant, says, “I was bankrupted within two years ago. Now in the post-sanction period, I really hope to reconstruct my business.”

Nahid, a publisher, believes, “when there is no sanction, I think the economy level of life will grow and people will find their enthusiasm to read more books. I think people will pay more attention to books and difficulties in our business will come to an end.”
Hasan, a researcher, says, “I believe that the resolution 2231 is more important than the resolution 598 (resolution 598 of UN was about ending the war between Iran and Iraq) in Iranian history.”

The general consensus shows that, in the light of the sanction lift, citizens have found a hope for the future, a new-found belief that their lives will improve.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