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세계인구 7할이 스마트폰 사용···61억대 소유 유선전화 추월

<사진=AP/뉴시스>

에릭손 “향후 5년 스마트폰 시장 성장,?아시아·아프리카·중동이 8할 차지”

[아시아엔=편집국] 현재 26억명 수준인 전 세계 스마트폰 가입자 수가 개발도상국을 중심으로 폭발적으로 늘어나 2020년에는 유선전화 회선 수를 추월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스웨덴의 통신기기 업체 에릭손은 이런 내용을 포함한 연례 이동통신 시장 보고서를 3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전세계 약 100개 통신사들로부터 수집된 자료를 바탕으로 한 이 보고서에 따르면 2020년 전세계 스마트폰 가입자 수는 61억명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앞으로 5년 후면 전세계 인구의 70%가 스마트폰을 이용하리라는 것이다.

또 전세계의 이동통신 회선 수는 92억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한 사람이 두대 이상 휴대전화를 쓰는 경우 중복해서 계산하고, 스마트폰이 아니라 휴대전화나 태블릿 등 다른 종류 기기를 쓰는 경우를 합한 것이다.

만약 사물인터넷(IoT)이나 기계 대 기계(M2M) 연결까지 감안하면 2020년에는 260억대의 ‘연결된 기기’가 존재하게 된다.

스마트폰은 2020년에는 모든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의 80%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에릭손은 “앞으로 5년간 세계 스마트폰 시장의 성장 중 80%는 아시아태평양, 중동, 아프리카가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유럽과 미주 등 기존 시장은 이미 포화상태”라고 말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