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속 아시아·7.8]정부 동베를린사건 발표(1967)·김일성 주석 사망(1994)

김일성 사망 경향신문 1면


작가의 날(Writer’s Day)

“서러움이 내게 말을 걸었지요./나는 아무 대답도 안 했어요.//서러움이 날 따라왔어요./나는 달아나지 않고/그렇게 우리는 먼 길을 갔어요….불현듯 나는 보았습니다.//짙푸른 물굽이를 등지고/흰 물거품 입에 물고/서러움이, 서러움이 달려오고 있었습니다./엎어지고 무너지면서도 내게 손 흔들었습니다.” -이성복 ‘바다’

7월 8일 오늘은 작가의 날

881(신라 헌강왕 7) 최치원 ‘토황소격문’ 지음

1592(조선 선조 25) 임진왜란 중 이순신 장군 사천해전 대승, 거북선 첫 등장

1900 노량진-서울역 공사완료, 경인선 전구간 개통

1950 한국전쟁 중 대한학도의용대 결성

1951 한국전쟁 중 휴전예비회담 열림

1967 김형욱 중앙정보부장 동베를린 거점 북한 대남공작단사건 발표
– 유럽에 유학했거나 유학중인 대학교수와 유학생 등 지식인들이 동베를린 주재 북한공작단에 포섭되어 1958-67년 사이에 평양에서 북한노동당에 입당한 뒤 거액의 공작금 받고 이적활동 해왔다는 것
– 건국 이후 최대의 정보사범사건, 구속 107명 학계 문화계 저명인사 등 관련자 194명, 유럽에서 활동하던 작곡가 윤이상과 화가 이응로 포함, 천상병 시인도 연루되어 고문당함, 교민과 유학생은 서독에서 중앙정보부 요원들에게 납치되어 강제로 끌려왔기 때문에 서독과 외교문제 빚어짐
– 선고공판(1967.12.3)에서 2명(조영수 정규명) 사형, 4명(정하룡 강반구 윤이상 어준) 무기징역 등 34명 유죄판결, 대법원 최종심에서는 간첩혐의 유죄판결 없음, 무기징역 윤이상은 유럽에서 활동하는 음악인들과 독일 정부의 항의로 복역 2년 만에 석방
– 국가정보원 과거사건진실규명을 통한 발전위원회는 당시 정부가 단순 대북접촉과 동조행위에 국가보안법과 형법상의 간첩죄를 무리하게 적용해 사건의 외연과 범죄사실을 확대·과장했다 밝히고, 사건조사과정에서의 불법연행과 가혹행위 등의 사과를 정부에 권고(2006.1.26)

1968 유엔군사령부 국군에 작전권 대폭 이양

1970 서울 남산 2호 터널 관통

1971 공주에서 백제 무령왕(제25대)릉 발굴 “고고학자로 여러 발굴 현장에 참여했지만 처음 겪는 감격적인 순간이었으며 그 많은 백제유물을 앞에 두고 보니 아찔할 정도였다.”-김원룡(무령왕릉 발굴 총지휘)
– 송산리 제5,6호 고분 침수방지공사 과정에서 우연히 발견, 두 고분의 중간 바로 위 지점에 3,4m의 소나무들이 들어서 있는 이 고분군을 단순히 6호 고분에 흘러드는 지하수를 막기 위한 인조언덕이거나 그냥 산줄기로만 여겼음
– 외국인의 힘 빌리지 않고 우리 손으로 처음 이루어진 발굴작업은 10월까지 계속되어 무령왕 개인의 일이 기록되어 있는 한국에서 가장 오래된 지석 등 108종 2,906점의 유물 출토, 출토된 부장품들은 백제가 일본에 문화를 전파했다는 사료 입증에 크게 공헌, 석수 금제 관식 등 12건 17점 국보로 지정
– 발굴현장을 7월 8일부터 13일까지 6일 동안 2만 명이 넘는 인파가 찾음, 너무 성급한 발굴로 많은 문제 발생

1977 애국가 작곡한 안익태 사후 12년 만에 국립묘지에 묻힘(1965년 59세로 세상 떠남)

1988 정부 중공을 중국으로 부르기로 결정

1991 전국 15개 시·도의회 30년 만에 개원

1994년 6월 북한을 방문한 지미 카터 전 미국 대통령과 김일성 북한 주석. 북핵문제로 일촉즉발의 위기상황에 몰린 한반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클린턴 대통령의 특사자격으로 북한을 방문한 카터는 김일성 주석과 김영삼 대통령의 남북정상회담을 성사시켰으나, 한달이 채 안돼 김일성 주석의 사망으로 남북정상회담은 실현되지 못했다.  

1994 북한 김일성 주석 세상 떠남, 심근경색과 심장 쇼크 합병, 남북정상회담 무산

2015 박근혜 대통령의 ‘배신의 정치’ 당사자로 몰린 유승민 의원 원내대표 물러남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임을 천명한 우리 헌법 1조 1항의 지엄한 가치를 지키고 싶었다”-유승민

2016 한-미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 배치 공식 발표

2018 김태균 선수(한화 이글스) 통산 3번째 300홈런 2,000안타 기록
– 양준혁 351홈런 2,318안타 이승엽 467홈런 2,156안타

2018 최정(sk 와이번스) 역대 11번째 통산 300홈런 기록

2020 통일운동가·남민전 사형수 안재구 세상 떠남(87세)

삼민주의를 표방한 중국 근대화의 선구자 손문은 1914년 오늘 일본 도쿄에서 중화혁명당을 결성했다. 

1815 나폴레옹의 백일천하 끝남

1822 영국 낭만파 시인 셀리 세상 떠남
-“예언의 나팔이여! 오 바람이여!/겨울이 오면 봄도 멀지 않으리!”The trumpet of a prophecy! O, Wind!/If the Winter Comes, can Spring be far behind? “노래하면서 날고, 날면서 노래하여라.” And singing still doth soar, and soaring ever singest.

1913 제2차 발칸전쟁 일어남

1914 중국 혁명가 쑨윈 도쿄에서 중화혁명당 결성

1972 팔레스타인 소설가 가산 카니파니(36세) 폭탄 폭발로 세상 떠남

1979 중국 외국인투자 허용하는 합작투자법 공포

1988 리덩후이 타이완 총통 국민당 주석으로 뽑힘

2014 이스라엘 팔레스타인 가자지구 공격, 8월 26일 공격 중단 때까지 팔레스타인인 2,139명 살해, 이스라엘인 70명 숨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