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속 아시아·6.4] 중국 천안문 사태(1989)·한일월드컵 폴란드에 첫승(2002)

2002년 6월 4일 한국을 흥분의 도가니로 몰아넣은 순간. 유상철 골이 성공을 득점을 향해 날고 있다.


세계 침략희생 어린이의 날

“그 전엔, 너의 이름/알지 못했다….주렁주렁 등불 걸고/주홍치마 차려 입고/까치발 치켜들고 있는 것 같아/술렁술렁 어둠에 묻어/너에게로 향해 보던 발자국.//해 지자 밤은 영글고/다가서면 그 어둠 한 발짝씩 물러서/바람의 흔들림…빨개지는 나의 지조.//내 사랑도/네 사연 닮아/돌담 가에 환하게 피어 죽으리.”-신형식 ‘능소화’

6월 4일 오늘은 세계 침략희생 어린이의 날
-1982년 이스라엘의 레바논 침공으로 무고하게 희생된 팔레스타인과 레바논 아이들을 기억하자는 취지에서 유엔이 제정

* 뉴욕 브로드웨이에서 5,962회라는 최장기 공연 기록을 세운 뮤지컬 <오! 캘커타>의 1989년 6월 도쿄 공연은 일본을 흥분의 도가니로 몰아넣었다. 남녀 각 4명씩 8명의 배우가 출연한 이 연극은 배우들이 일순간 목욕가운을 벗어 던지고 전라로 무대에 도열, 초연 당시부터 비평가들로부터 “섹스라는 영역을 탐색한 파격적인 연극성이 이 작품의 메시지이고 쇼킹과 에로틱의 두 단어가 이 작품을 대변하는 가장 적절한 말”이란 평을 받았다.

1304(고려 충렬왕 31) 국학의 대성전 준공, 국학=신라에서 시작된 유학기관 648(선덕왕 2)년 국학제도 도입 682(신문왕 2)년 서라벌에 국학 세움 747(경덕왕 6)년 제업박사와 조교 두고 태학감으로 고침 776(혜공왕 12)년 국학으로 환원, 고려 성종 11년(992) 국자감 두었고 충렬왕 1년(1275) 국학으로 바꾸었다가 충렬왕 24년(1298)에 성균감으로 하고 대성전 창건. 충렬왕 34년(1308)에 성균관으로 개칭, 공민왕 5년(1356)에 국자감, 공민왕 11년(1362)에 다시 성균관. 조선조에는 성균관으로 일관

1878(조선 고종 15) 리델 주교 등 3명 석방하고 북경으로 송환

1886(조선 고종 23) 한-프랑스 수호통상조약 체결

1896(조선 고종 33) 의병장 김하락 일본군과 교전 중 총 맞고 강물 속으로 뛰어들어 자결

1906 유림 지도자 최익현 등 전북 태인에서 의병 일으킴

1950 상공은행 발족

1951 민간항공기 광주선 개설

1966 장면 전 국무총리 세상 떠남

1980 아차도에 우리나라 첫 태양광발전소 건립 준공

1980 신라 첫 비구니 사찰 영흥사 터 경주서 발견

1987 제134회 임시국회 개회 박종철 군 사건에 대한 국정조사권 발동요구에 민정당 불응하자 민주당 의원들 단식농성

1990 노태우 대통령 동북아 6개국 평화회의 제안

1993 국내 첫 과학관측 로켓 ‘과학 1호’ 발사 성공

1996 보건복지부 35년 만에 산아제한 폐지

2002 한일 월드컵에서 한국대표팀 첫 승, 폴란드에 2-0(황선홍 유상철 득점)

2014 제6회 동시지방선거, 광역단체장 여당 8곳·야당 9곳 승리, 교육감선거에서 진보성향 후보 13곳 당선

1989년 6월 천안문사태 당시 무력 진압이 끝난 후 천안문광장을 정리하는 중국 군인들

1798 이탈리아의 플레이보이 카사노바 세상 떠남 “만일 모든 여성이 똑같은 모습이라면 남성이 부정한 일을 하지 않을 것이다” “나는 지금까지 자주 미칠 듯이 여성을 사랑했으나 언제나 나 자신의 자유를 더 좋아하였다.”

1913 영국 여성운동가 에밀리 데이비슨 더비 경마대회에서 여성투표권 요구하다 말에 차여 목숨 잃음

1928 중국 군벌 장쭤린 일본군에게 목숨 잃음

1943 아르헨티나 군사쿠데타 페론 실권 장악

1954 프랑스-베트남 독립협정 조인

1977 소련 신헌법 신국가 제정

1983 중국-소련 국경무역 재개 합의

1989 폴란드 동유럽 사회주의 국가 중 처음 다당제 총선

1989 중국 베이징에서 천안문 사태 일어남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