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속 아시아·11.17] 달라이 라마 취임(1950)·상하이-홍콩 증시 ‘후강퉁’ 개시(2014)·이회영 별세(1932)

오늘은 이회영 선생 서거 89주기. 이미지는 구한말 독립군 자금을 조달하고 만주, 러시아 등에서 독립운동에 헌신한 대표적 노블레스 오블리지를 실천한 이회영 선생 일가. 


순국선열의날·세계만성폐쇄성폐질환의날·국제학생의날

“외로운 사람들이여,/외로워서 죽고 마는 사람들이여,/그냥 외로워하시게나./가을은 그렇게 외로운 사람들의 것이니/들꽃도 가을벌레도/그리고/너도 나도/처음부터 외로웠으니/외로움이 또 다른 외로움 보며/살아왔으니//곧 눈보라와 함께 겨울이 올 것이다./찬바람도 윙윙 불어올 것이다.//외로운 사람들이여,/외로워서 끝내 죽고 마는 사람들이여,/이 계절엔 그대를 위로할 말이/아무것도 없나니.”-김영현 ‘가을에’

11월 17일 오늘은 순국선열의 날
-실질적으로 나라를 빼앗긴 을사늑약(1905)이 맺어진 오늘을 전후해 많은 사람이 순국하였으므로 임시정부가 1939년에 오늘을 순국선열의 날로 정함
-광복 후 민간단체가 주관해 추모행사를 치르다가 1997년 정부기념일이 됨

11월 17일 세계 만성 폐쇄성 폐질환의 날

11월 17일 국제 학생의 날

1895(조선 고종 32) 음력 폐지하고 양력 사용, 개국 504년 11월17일을 505년 1월1일로 함

1905 조선의 외교권 박탈하는 을사늑약 체결 조인
-일본은 마음대로 조약체결이 안 되자 고종황제 허가 없이 거짓 날인하고 일방적 공표
-“저 개 돼지만도 못한 정부대신이라는 자는 자기의 영달과 이익을 바라고 위협에 겁을 먹어 머뭇거리고 벌벌 떨면서 나라를 팔아먹은 도적이 되어 4천년을 이어온 강토와 5백년 사직을 남에게 바치고 2천만 생명을 모두 남의 노예 노릇을 하게 하였다… 동포여! 아 원통하고 분하도다. 2천만 동포여! 살았느냐, 죽었느냐, 단군 기자 이래 4천년의 국민정신이 하룻밤 사이에 끝나고 말 것인가. 원통하고 원통하도다. 동포여! 동포여!”-장지연 ‘시일야방성대곡’(11월 20일자 황성신문)

1906 위정척사 사상가 최익현 대마도에서 세상 떠남

1932 독립운동가 이회영 세상 떠남

1932 독립군 쌍성보 공격 일본군 섬멸

1954 한미경제협정 맺음(공정환율 180대 1)

1987 캐나다 동부 세인트존스 해역서 한국인 선원 33명 태운 온두라스의 그로브수산회사 소속 트롤어선 호산나 1호 침몰 사망 12명 실종 2명

1989 한국-체코 상공회의소 업무협력의정서 조인 무역사무소 교환개설

1994 김영삼 대통령 호주 시드니에서 세계화구상 발표

1997 대북수해복구장비 북송

2005 유엔총회 대북인권결의안 채택

2009 우희용 세계프리스타일축구연맹회장 최장거리 헤딩과 리프팅 부문 기네스 최고기록 인정받음(2009.10.17 인천대교(21.3km)에서 4시간46분34초 동안 축구공 떨어뜨리지 않고 헤딩과 리프팅만으로 17km 이동)
-1989년 헤딩오래하기 신기록(5시간6분30초, 38만9694회)으로 기네스북 오름
-1986년 LA국제마라톤 대회에서 풀코스(42.195km) 헤딩만으로 9시간17분만에 완주. 기록원 동행하지 않아 공식기록으로 인정받지 못함
-2002년 유럽 축구묘기선수권 우승 2008년 프리스타일대회 유로백(Eurobac)2007 준우승

2010 박태환 아시안게임 2회 연속 개인종목 3관왕
-광저우 아시안게임 수영 자유형 200m 1분44초80(아시아신기록) 2회 연속 금메달/자유형 400m 3분41초53(2010년도 세계최고기록) 금메달/자유형 100m 48초70(한국신기록) 금메달, 5일 동안 7 종목 출전 금 3

2014 광주광역시에 조성한 국립 아시아문화전당 일반에 공개

2020 추상조각가 최만린 전 국립현대미술관장 세상 떠남(85세)

1869년 오늘 개통한 이집트 수에즈 운하

1858 ‘사회주의’란 말을 처음 쓴 영국 사회주의자 로버트 오웬 세상 떠남
-“당신과 나를 제외하고 세계가 모두 이상하다. 아니, 당신조차 약간 이상스럽다.”

1869 수에즈 운하 개통
-이집트 동북부의 수에즈 지협에 건설된 수로식 운하로 홍해와 지중해 직접 연결, 아시아와 유럽 잇는 가장 짧은 항로.
-프랑스 외교관 레셉스가 이집트 왕 사이드 파샤 설득해 공사 시작(1854년)한지 16년 걸림
-수에즈 운하가 건설된 지협은 배가 드나들 수 있는 일종의 수로인데 수에즈 운하가 건설되기 3700년 전에 만들어진 것

‘지혜의 바다’란 뜻의 렌친 가초. 유년 및 10대 사진

1950 제14대 달라이 라마 텐진 가초(15세) 취임

1969 미국-소련 헬싱키에서 전략무기제한협상(SALT)

2014 상하이-홍콩 증시 연계 ‘후강퉁’ 개시

1950년 오늘 취임한 달라이 라마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