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 ASEAN, 동해(남중국해)관련 6대 원칙 발표

2012년 7월24일?<베트남플러스> 😕ASEAN, 동해(남중국해)관련 6대 원칙 발표


아세안(ASEAN) 각국이 ‘남중국해(South China Sea)’로 알려진 ‘동해(East Sea)’ 지역에 관한 ‘6대 기본원칙’에 합의했다고 베트남 일간 <베트남플러스(Vietnam Plus)>가 24일 주요 뉴스로 보도했다.

ASEAN 각국의 외무장관들은 지난 20일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열린 아세안 외무장관 회의에서 “동해 문제에 관한 ‘ASEAN의 6대 원칙’을 확정했다”고 23일 공식 발표했다.

호르 남홍(Hor Namhong) 캄보디아 외부장관이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동해’ 관련 <ASEAN의 6대 원칙>은 ▲‘동해’에서 당사자의 행위에 관한 선언의 완전한 구현(2002년) ▲‘동해’에서 당사자의 행위에 관한 선언의 이행을 위한 가이드라인 ▲‘동해’에서 지역행동준칙을 조기에 수립 ▲해양법에 근거한 UN협약(1982년, UNCLOS)을 포함한 국제법상 보편적 인식 원칙의 완전한 존중 ▲모든 당사자의 지속적인 자제 노력과 무력 사용 금지 ▲UNCLOS(1982)를 포함한 국제법적 원리에 따라 전 세계적으로 인지된 분쟁의 평화적 해결 등 6가지 항목이다.

ASEAN 각국 외무장관들은 지난 1976년의 ‘동남아시아 친선협력 조약’, 2008년 ASEAN 챕터 등과 결부해 ASEAN의 자문 기능을 강화해왔다.

이번 결정은 지난 7월13일부터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열린 제 45차 ASEAN 외무장관 회담에서 ‘동해’ 관련 이견 때문 때문에 이를 공식 의제로 선정하지 못해 회담 뒤에 공개된 것이다. 회담 개최국인 캄보디아는 이번 회담에서 필리핀과 베트남이 이 안건 제기사실 자체를 기록에 포함시키기를 거부했다.

호르 남홍 캄보디아 외무장관은 “인도네시아 마르티 나탈레가와 외무장관이 베트남과 필리핀, 캄보디아 외무장관들과 직접 회담해 공통의 합의 지점에 이르기 위한 개별 외교활동을 펼친 뒤 ASEAN 외무장관들의 자문의 결과였다”고 밝혔다.?

이상현 기자 ?coup4u@theasian.asia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