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속오늘 6.20·세계난민의날]이란여성들 37년만에 축구장 입장(2018)

37년 기다린 축구장 입장 응원. 이란여성들의 환호

[아시아엔=손혁재 시사평론가] “산 너머 저쪽에는/누가 사나?//뻐꾸기 영 우에서/한나절 울음 운다.//산 너머 저쪽에는/누가 사나?//철나무 치는 소리만/서로 맞어 쩌 르 렁!//산 너머 저쪽에는/누가 사나?//늘 오던 바늘장수도/이 봄 들며 아니 뵈네.” -정지용(1902년 오늘 태어남) ‘산 너머 저쪽’

6월 20일 오늘은 세계 난민의 날, 난민협약의 의미와 가치 재확인, 난민보호라는 국제사회의 책임 전세계 공유 위해 2000년 유엔 제정, 유엔난민기구(UNHCR)에 따르면 2017년 세계 강제이주민(난민 난민신청자 국내실향민 포함) 6,850만 명(인구 110명당 1명 꼴, 매일 평균 44,500명 2초마다 한명씩 난민이 됨) 강제이주민의 52%가 18세 이하. 시리아 내전 강제이주민이 가장 많고, 난민을 많이 수용한 나라는 터키(시리아 난민 350만 명 수용) 파키스탄(140만명) 우간다(140만명), 자국 인구 대비 최다 난민 수용국은 레바논(100만명) 우리나라 수용 난민은 792명, 2017년 난민신청자 9,942명 난민 지위 인정 91명

645(고구려 보장왕 4) 당 태종 고구려 안시성 공격

1419(조선 세종 1) 이종무 대마도 정벌

1873(조선 고종 10) 독립운동가·임시정부 국무총리 성재 이동휘 태어남

1896(조선 고종 33) 이범진을 주미공사에 임명

1911 맹아와 고아를 위한 제중원 설치

1916 독립운동가 임병찬 순국

1926 국립박물관 경주분관 개관

1949 수도경비사령부 창설

1952 야당이 반독재호헌구국선언한 부산 국제구락부 회의장을 폭력배들이 습격

1957 고려대 민족문화연구소 발족

1962 제2한강교 기공

1963 주민등록법 시행

1963 태풍 셜리호 남해안 강타 사망 49명 실종 11명 이재민 17,861명 경작지 57,861정보 유실

1969 김영삼 의원 괴한에 습격당함

1973 중앙선(청량리-제천 155.2km) 첫 전철 개통

1974 태백선 전철 개통

1983 문교부 학생체벌금지지침 발표

1985 제3차 남북경제회담 판문점서 열림
— 남북한 물자교역 및 경제협력 추진과 부총리급을 위원장으로 하는 남북경제협력공동위원회 설치에 관한 합의서 채택

1986 구병삼 고려대 교수팀 국내 첫 체외수정 시험관아기 출산 성공

1990 그리스 크레타섬 근해서 유조선 시킹호 탱크 폭발 한국선원 5명 사망

1991 30년 만에 지방자치 부활, 광역의회 선거에서 민자당 압승

2018 설조 전 불국사 주지 조계종 개혁 요구하며 단식 시작, 41일 만인 7.31 병원 이송

블교극단주의자들의 핍박을 피해 미얀마를 빠져나와 해상을 떠돌고 있는 로힝야 난민들 <사진=AP/뉴시스>

1837 빅토리아 영국여왕 즉위

1933 세계 여성의 날(3월 8일) 제정 주도한 독일혁명가 클라라 체트킨(76세) 세상 떠남

1946 국제부흥개발은행(IBRD) 발족

1963 미-소 직통전화협정 조인

1973 아르헨티나 독재자 후안 페론 18년 망명생활 청산하고 귀국

1976 이탈리아 총선거 유러코뮤니즘 대두

1986 스페인 총선 곤잘레스 총리와 노동자사회당 승리

1990 이란 북서부 규모7.7 지진 사망·실종 4만5천여 명

2007 중동 북동부 30년 만에 최악의 가뭄 140ha 농지 피해

2008 필리핀 해역서 태풍으로 페리호 침몰 800명 이상 사망

2011 러시아 카렐리아 공화국에서 레스에어 Tu-134 항공기 추락 사망 44명

2018 이란 여성들 1981.10.5일 이후 37년 만에 축구장(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 입장해서 러시아 월드컵 경기(이란 대 스페인) 관전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