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혁재의 2분정치]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서 진실 밝혀야

헌정 사상 처음으로 파면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서울 서초구 서울지방검찰청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고 있다. 전직 대통령이 범죄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는 것은 1995년 전두환, 노태우 전 대통령, 2009년 노무현 전 대통령에 이어 네번째다. 이날 검찰은 박 전 대통령의 뇌물수수, 직권남용 등 13개 혐의에 대해 조사한다. <사진=뉴시스>

[아시아엔=손혁재 시사평론가] 박근혜 전 대통령이 검찰에 출두하는 날이다. 그 동안 검찰수사나 특검에 적극 협조하겠다던 자신의 말을 번번이 뒤집었지만 이번만큼은 출두하여야 한다. 삼성동 옛집 앞에서 남긴 메시지처럼 밝혀질 진실이 있다면 검찰에서 적극 밝혀야 한다. 검찰도 정치적 고려 없이 낱낱이 진실을 파헤쳐야 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