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중국서 ‘브랜드파워’ 1위···블룸버그 “현대가 폴크스바겐·GM 제쳤다”

30대 도시 15000명 조사 ‘브랜드파워지수’···고급차 항목선 아우디·BMW·벤츠가 앞서

[아시아엔=편집국] 현대차가 세계 최대 시장으로 꼽히는 중국에서 ‘브랜드파워’ 1위를 차지했다.

중국언론은 13일 “한중 합작의 베이징현대(北京現代)가 ‘2015년 중국 브랜드파워지수(C-BPI)’ 보고서에서 ‘주류차 항목’에서 319.2점(1천점 만점)을 받아 1위를 기록했다”고 일제히 보도했다.

폴크스바겐과 상하이자동차 합작 기업인 상하이다중(上海大衆)은 287.3점으로 2위, 제너럴모터스(GM)가 만든 뷰익(別克)이 283.7점으로 3위를 차지했다.

‘고급차’ 항목의 경우 아우디(505.5점), BMW(494.7점), 벤츠(400.5점) 등이 가장 좋은 평가를 받았다.

중국 공업정보화부 지원으로 제작되는 ‘중국 브랜드파워지수’는 소비자와 기업들이 가장 신뢰하는 상품평가제도로 알려졌다.

올해 지수는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2월 사이 베이징, 상하이 등 전국 30개 도시에 거주하는 15∼60세 1만1500명 인터뷰를 거쳐 작성됐다.

블룸버그통신은 “현대가 폴크스바겐과 제너럴 모터스의 뷰익을 눌렀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또 “폴크스바겐은 일부 차종의 엔진오일 결함과 관련해 소비자 불만을 무시하다 중국 관영TV의 비판을 받은 뒤 사과해야 했다”고 보도했다.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