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서부서 버스 추락…50명 사상

인도 서부 마하라슈트라주(州) 라트나기리 지역에서 19일(현지시간) 오전 다리를 지나던 버스가 가드레일을 들이받고 추락, 최소 37명이 숨지고 15명이 부상했다. <사진=신화/뉴시스>

인도 서부에서 버스가 다리 아래로 추락해 37명이 사망하고 최소 15명이 다쳤다고 인도 경찰이 19일(현지시간) 밝혔다.

버스는 이날 새벽 인도 남부 고아에서 서부 뭄바이로 운행하던 중 마하라슈트라주 라트나기리에서 중심을 잃고 가드레일을 들이받은 뒤 다리 아래로 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운전사를 포함한 부상자들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이 중 5명이 중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현지 언론은 이 가운데 외국인 탑승객이 있다고 보도했으나 경찰은 아직 구체적인 명단을 공개하지 않고 있다.

이와 관련해 라트나기리 경찰 관계자는 “부상자 가운데 러시아인이 한 명 포함돼 있다”며 “아직 구조작업이 진행 중이며 정확한 사고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AP/AFP/연합뉴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