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영 정상, 유도 관람하며 ‘스포츠 외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왼쪽)과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가 2일(현지시각) 영국 런던에서 열리고 있는 2012 런던올림픽 유도 남자 100kg 이하 경기와?여자 78kg 이하 경기를 관하고 있다. 이날 경기에서 러시아의 타기르 카이불라예프는 금메달을, 영국의 젬마 깁본스는 은메달을 차지했다. <신화사/Wu Xiaoling>

news@theasian.asia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