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여행] 철권통치 스탈린 고향 조지아서 보르조미 마시며 즐기는 ‘이것’

[아시아엔=에디타 바다시안 <아시아엔> 조지아 특파원] 조지아에서 가장 인기 있는 겨울 스포츠는 스키다. 국내뿐 아니라 세계 곳곳에서 방문하는 관광객 수천명이 조지아에서 스키를 즐긴다.

스키 명소 5곳: 구다우리·바쿠리아니·하트스발리·텟눌디·고데르지

조지아 수도 트빌리시에서 2시간 쯤 걸리는 구다우리는 조지아에서 가장 좋은 시설을 갖춘 스키장이다. 다양한 코스를 갖추고 있어 산 정상에서 즐기는 프리 라이드와 자연 설산에서 즐기는 백 컨트리 스키도 얼마든지 가능하다.

스키장 개장은 12월말부터 4월말까지다. 57km에 달하는 다양한 레벨의 코스를 갖춘 남쪽 스키장은 고도 3250m에서 2000m 사이에 위치해 있으며 리프트 5개와 곤돌라 1대를 운영한다. 스키와 스노우 보딩을 즐길 수 있다. 비다라 산의 동서쪽, 사젤레 산 북쪽 경사 코스뿐 아니라 인근 트레일에서 프리 라이드도 가능하다. 구다우리에는 별장과 호텔이 즐비하며 자녀를 동반한 가족을 위해 아이들을 위한 시설과 놀이터, 스키 스쿨이 있다. 유모도 쉽게 구할 수 있다.

두번째로 유명한 스키장은 보르조미 지역에 위치한 바쿠리아니다. 수도 트빌리시에서 약 3시간 걸린다. 원래 올림픽 훈련장소로 개발된 바쿠리아니는 조지아에서 가장 인기 있는 겨울 휴양지다. 눈 덮인 아름다운 산 속에서 활강스키, 컨트리 트레일, 승마, 눈썰매, 걷기 등을 즐길 수 있다. 타트라로 알려진 코크타는 2255m 높이이며 디드벨리에는 가장 멋진 트레일이 있다. 여기서 사쿠벨로 산으로 가는 곤돌라를 이용할 수 있으며 다양한 레벨의 코스에서 즐길 수 있다. 가장 긴 활강코스는 4km에 달한다. 숙련된 스키어들은 곤돌라 끝에서 다시 리프트를 타고 사크밸로 산 정상까지 올라가 내려올 수 있다.

스바네티 지역의 스키장

스바네티는 조지아에서 가장 역사가 깊고 독특한 관광지로 꼽힌다. 하트스발리와 테트눌디 등 현대식 리조트 두곳이 있다. 하트스발리는 스바네티 중심 마을인 메스티아에서 8km 떨어져 있으며 2010년 개장했다. 케이블카는 주룰디 산(2347m)에서 탈 수 있다. 레드(1900m), 블루(2600m) 코스와 초급자 트레일(300m) 세 코스를 운영하고 있다. 초보자에서 프로급까지 모든 레벨의 스키어들이 그림같이 아름다운 리조트에서 스키를 즐길 수 있는 곳이 여기다.

테트눌디는 2016년 2월 개장했으며 역시 주룰디 산에 위치해 있다. 트레일은 총 연장 25km에 이르며 가장 긴 코스는 9.5km에 달하여 다양한 레벨을 즐길 수 있다. 관광객들은 스키를 탄 후 메스티아를 방문하여 그 지방 토속음식을 맛볼 수 있다. 박물관에선 수세기 동안 산속에 보전돼 스바네티의 교회와 마을에서 만들어진 수공예품을 구경하고, 사서 선물해도 좋을 거다.

아자라 지역은 흑해의 리조트로 유명한데 고데르지 스키 리조트가 2015년 12월 문을 열었다. 아자라의 중심타운인 바투미에서 버스로 2시간 걸린다. 곤돌라 리프트가 2대 운영 중이며 가장 높은 곳은 해발 2390m, 고도차는 690m이다. 고데르지는 프리 라이드뿐 아니라 잘 개발된 활강코스에서 스키와 보드를 즐길 수 있다.

 

Vacation Winter Sports in Georgia

The most popular vacation winter sport in Georgia is skiing. For this propose thousands of tourists both internal as an external from neighboring countries as well from worldwide come to Georgia for having active rest in Georgian mountains.

There are 5 destinations for skiing in Georgia: Gudauri, Bakuriani, Hatsvali, Tetnuldi, Goderdzi.

Approximately 2 hours from the capital of Georgia-Tbilisi is located Gudauri is the best ski resort in Georgia with well-developed infrastructure, the greatest difference in altitude, and unlimited possibilities for freeride and back country (ski touring). The season in Gudauri is from late December and till the end of April. There are Ski renta services in the village of Lower Gudauri, and in the Upper Gudauri, near the station. 5 chair lifts and one line of gondolas makes available skiing and snowboarding along the southern slopes (57 km certified trails of various difficulty levels) at the altitude from 3250 m to 2000 m, with altitude difference of 1275 meters. Freeride is possible both along the trails near the ski lifts and in the neighboring area along the western and eastern slopes of the mountains Chrdili, Bidara and the northern slopes of Mt. Sadzele (Kobi Gorge). In Gudauri you can stay in cottages and hotels of different categories. For travelers with children there are children’s corners, playgrounds, ski school. Also there are nannies and instructors services available on spot.

The second most popular ski place is situated in the Borjomi region of Georgia, Bakuriani which is, only a three-hour drive from Tbilisi. Originally developed as an Olympic training facility, Bakuriani is Georgia’s most popular winter sports and recreation destination. Enjoy the downhill ski runs, cross-country trails, horseback tours, sledding or simply take long walks through beautiful snowy forests. There are several main trails in Bakuriani: Kokhta 2 (2,255 m high) is known as Tatra. Didveli has one on the most amazing trails. From here you can catch a gondola to the slopes of Mt. Sakvelo, and ski a range of blue and red routes. The longest piste is around 4 km long. Advanced skiers can continue further up the mountain by catching a chairlift at the top of the gondola to almost the very top of Mt. Sakvelo itself.

Ski places in Svaneti region

Svaneti is one of Georgia’s most historic and unique areas, where are two modern resorts: Hatsvali and Tetnuldi. Hatsvali is located in 8 km from the central village of Svaneti, Mestia and started operating several years ago. The upper cable car station is located on Mount Zuruldi (2347 m). The difference in altitude is 482 m. There are three runs: red (1900 m), blue (2600 m) and the trail for beginners (300 m). Basically, skiers of every level can enjoy one of the world’s most picturesque resorts. Freeride and ski tour lovers will also find good slopes and new challenges for themselves.

The second Tetnuldi is operates since February 2016 and it is located at the same-name mountain. Three POMA lifts will deliver you to an altitude from 1600 m to 3165 m. The trails have different difficulty level; the total length is 25 km, and the longest one is 9.5 km. After skiing tourists can enjoy their time exploring Mestia, local cuisine and a great museum, a treasure trove of exquisite icons and artifacts gathered from Svaneti’s many remote churches and villages, preserved in this natural mountainous fortress during centuries.

Ajara

Ajara region is famous for the Black Sea resosrts, but not only. Since December 2015 a new ski resort Goderdzi has been opened in the mountainous. From Batumi, the central town of Ajara region, with the bus tourist can reach Goderdzi in 2 hours. There are two gondola lifts are operating there. The highest point is 2390 m above the sea level, the altitude difference is around 690 m.Equipment rental is available on spot. Goderdzi is good as for skiing and boarding at the prepared pistes, as well as for freeride.

Edita Badasyan, special for TheAsi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