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현대차 기아차 ‘브랜드가치’ 1~3위

[아시아엔=편집국] 삼성전자와 현대차, 기아차가 50대 브랜드 순위 1∼3위를 차지했다.

10일 브랜드 컨설팅그룹 인터브랜드가 발표한 ‘2015년 베스트 코리아 브랜드’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보다 11.4% 늘어난 50조9715억원의 브랜드 가치를 실현해 1위에 올랐다.

현대차가 12.2% 성장한 11조6705억원, 기아차가 11.3% 증가한 6500억원으로 뒤를 이었다.

삼성전자, 현대차, 기아차의 브랜드 가치 총액은 68조원대로 전체 50대 브랜드 가치의 55%를 차지했다.

그 다음으로는 SK텔레콤0], 삼성생명보험, 네이버, LG전자, 포스코, 신한카드, KB국민은행 가 4~10위를 차지했다. 네이버가 8위에서 6위로 올라섰다.

다음카카오가 37위로 50위권 순위에 처음 진입했고, 코웨이(38위), 신세계백화점(42위), 한샘(44위), 롯데칠성음료(45위)도 새로 들어갔다.

삼성 계열 브랜드는 삼성전자(1위), 삼성생명보험(5위), 삼성화재해상보험(14위), 삼성카드(19위), 삼성물산(22위), 삼성증권(32위), 호텔신라(35위) 등 7개사가 50위권에 진입했다.

범현대 계열 브랜드로는 현대차(2위), 기아차(3위) 외에 현대모비스(17위), 현대카드(20위), 현대건설(23위), 현대백화점(29위), 현대홈쇼핑(48위), 현대캐피탈(49위) 등 8개사가 이름을 올렸다.

삼성과 현대 관련 브랜드의 가치 총액은 82조원대로 전체 50대 브랜드의 66%를 차지했다.

장기 경기 침체 속에 자동차업계가 11%, 전자통신업계 12%, 유통업계 33%의 브랜드 가치 성장률을 보였다.

특히 아모레퍼시픽(16위), 두산인프라코어(31위), CJ제일제당(27위) 등이 20∼30%의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한국의 상위 30대 브랜드 가치는 116조원대로 인터브랜드 일본 법인이 발표한 일본 상위 30대 브랜드 가치(145조원대)의 80%를 넘는다.

상위 5개 브랜드만 비교하면 한국의 5대 브랜드 가치가 76조원대로 일본 5대 브랜드(96조원)의 87% 수준에 달했다.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