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115세 할아버지, 세계 최고령 등극

2주 전 기네스북에 공식 등재됐던 세계 최고령인 미국인 할머니가 17일(현지시간) 별세하면서 일본 교토(京都)부 교탄고(京丹後)시에 사는 115세 기무라 지로에몬(木村次郞右衛門) 할아버지가 세계 최고령자로 등극했다.

1897년 4월 19일에 태어난 기무라 할아버지는 젊은 시절 우체국 직원으로 일했다.

그는 현재 손자 14명, 증손자 25명, 고손자 13명을 두고 있으며 아들 가족과 함께 살고 있다. <연합뉴스>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