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일 종교평화회의 “DMZ에 평화아카데미 세우자”

한국 중국 일본 등 동북아 3개국 종교인들은 11일 서울 올림픽파크텔에서 ‘동북아 평화공동체 구축을 위한 윤리적 과제와 실천’을 주제로 열린 동북아평화 국제세미나에서 “한중일 삼국의 종교평화회의를 주축으로 ‘동북아평화공동체 연구포럼’을 구성하고, 북한 KCR이 이에 동참하도록 노력하자”고 의견을 모았다.

한국종교인평화회의(KCRP) 산하 종교평화국제사업단(IPCR) 주최로 9~11일 열린?세미나에는 한중일 3개국 종교지도자 50여명이 참석해 △동북아평화 10년플랜 통한 평화발전 프로젝트 추진 △동북아 자연재해 대응 협력체인 ‘인도적 구호대’ 구성 등을 제안했다.

참석자들은 동북아 평화의 관건인 한반도 평화증진을 위해 비무장지대에 평화아카데미를 설치하여 평화교육을 실시하는 방안도 제안했다.

한중일 종교평화회의 참석자

*앉아있는 맨 앞줄 좌측부터=김석원(한국, 청와대 국민소통비서관), 하타께야마 요시아키(일본, WCRP-JAPAN 사무총장), 변진흥(한국, KCRP 사무총장), 사나다 요시아키(일본, 츄오 대학교 명예교수), 정세현(한국, 원광대 총장), 다오슈렌(중국, 중국불교협회 부회장), 김성곤(한국, 국회의원), 손병해(한국, 경북대 교수) ?*둘째 줄 좌측부터=안현미(한국, KCRP 국제사업팀장), 무라카미 타이쿄(일본, 진언종 교육국장), 임형진(한국, 고려대 강사), 손정명(한국, 수녀), 이누즈카 타다시 (일본, 전 참의원), 황지안(중국, 중국 CCRP 부주임), 야마모토 도시마사(일본, 간세이가쿠인 대학교 교수), 엄해옥(중국, 연변대학교 부교수), 김도공(한국, 원광대 교수), 가모토 코이치(일본, 일본 츄오대 학술연구소 소장) ?*뒷줄 좌측부터=박현도(한국, <Religion & Peace> 편집장), 메구미 히로타(일본, WCRP-JAPAN 대외협력국장), 오상열(한국, 목사), 이기호(한국, 한신대 교수), 타이코 무라카미(일본, 입정교성회 대회협력국장), 이다오강(중국, 란주이공대학 교수), 김영완(한국, 중국 산동대 부교수), 후지타 가타로(일본, WCRP-JAPAN 청년위원회국장), 류웬징(중국, 중국종교인평화회의 실무), 조장연(한국, 성균관대 교수), 차광신 (한국, 원불교 교무), 사와타 야스모토(일본, WCRP-JAPAN 직원)

news@theasian.asia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