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속 아시아·1.23] ‘토크쇼 제왕’ 래리 킹 코로나로 별세(2021)·한보철강 부도(1997)

한보 부도 보도

“10년을 사람 되는 공부 하였으니/쌓인 번뇌 얼음처럼 녹았으리/대장경 보기를 다 하고/향 사르며 다시 주역을 읽네/나를 잊고 또 세상을 잊으니/退然한 소식은 오직 이 뿐이라/밤 깊고 바람마저 고요한데/소나무 숲 달 그림자 사람을 희롱하니/옛 벗은 구름이요/밝은 달은 나의 한 생애일레/만학천봉 속에서/사람을 만나면 차를 권하리”-서산대사(1604년 오늘 입적)

“나는 자신의 심장을 열고자 하는 열망에서 태어나지 않은 예술은 믿지 않는다. 모든 미술과 문학, 음악은 심장의 피로 만들어야 한다. 예술은 한 인간의 심혈이다.” -뭉크(1944년 오늘 세상 떠난 노르웨이 화가 ‘절규’)

662(고구려 보장왕 21) 연개소문이 사수에서 당 나라 군대 크게 무찌름

1678(조선 숙종 4) 상평통보 주조
-영의정 허적 좌의정 허대운 등의 건의로 호조.상평청.진휼청.어영청.사복시.훈련도감에서 상평통보 주조케 함, 1백문이 은 1냥과 맞먹음, 신식화폐가 발행될 때까지 200여년간 유통

1938 일제, 중일전쟁 전략물자 조달 위해 국가동원령 선포

1968 미국 정보수집함 푸에블로 호 원산 앞바다에서 북한에 끌려감
-83명(장교 6 사병 75 민간인 2) 태운 채 북한 해안에서 40km 떨어진 동해 공해상에서 북한 초계정 4척과 미그기 2대에 의해 강제로 끌려감, 그 와중에 1명 총격 사망
-1968.2.2부터 판문점에서 28차례 북-미 비밀협상. 미국이 북한요구대로 영해침범 시인과 사과 요지의 승무원 석방문서에 서명한 뒤 82명과 유해 1구가 1968.12.23 판문점 통해 돌아옴, 배와 장비 일체는 몰수당해 돌려받지 못함

1971 김대중 후보 연두회견에서 소련 등 동구권과 외교전개 필요 언급

1981 김대중 내란음모사건 관련자 피고인 상고기각, 김대중 무기로 감형

1982 한국여자탁구팀 서독오픈탁구대회 여자부 단체 우승

1997 한보철강 부도

2013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결의안 2087호 채택

2018 한국대표팀(김독 김봉길) 아시아 축구연맹 AFC 챔피언십(U-23) 준결승 연장전(중국 쿤산)에서 우즈벡에 1:4로 완패 결승 진출 못함

래리 킹

BC27 옥타비아누스 로마 제정 확립

1913 터키에 청년터키당의 쿠데타

1973 미국-북베트남 휴전협정 가조인

2008 팔레스타인인 수천명 가자지구서 이집트 국경 넘음

2015 압둘라 사우디아라비아 국왕 세상 떠남, 후임 살만 국왕 다음날 즉위

2016 중국 네이멍구 건허시 진허진 –48℃

2020 중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2019-nCoV) 감염증 확산 막기 위해 우한(인구 1,100만명) 전면봉쇄, 76일 만인 4월 8일 봉쇄 해제

2021 ‘토크쇼의 제왕’으로 불린 미국 방송인 래리 킹 코로나19로 입원 중 세상 떠남(87세)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