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 ‘무하마드 알리 진나’ 탄생 135주년

파키스탄 건국의 국부 ‘무하마드 알리 진나’의 탄생 135주년을 맞아 각종 기념식이 열린 가운데 25일(현지시각)?파키스탄 병사들이?카라치에 자리한 그의 묘에서 경계 근무를 서고 있다. <사진=신화사/Arshad>

news@theasian.as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