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얘기 같아요”


유엔이 10일(현지시각) 아프간 수도 카불의 바부르 가든에서 전쟁으로 신음하는 아프가니스탄에서의 여성들의 척박한 삶을 담은 사진전을 개최한 가운데 한 아프간 여성이 전시 중인 사진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신화사/Yan Zhonghua>

news@theasian.asia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