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남 사망 계기 되돌아본 北-캄보디아 수교 53년···北대사관 훈센 총리 사저 코앞

훈센 캄보디아 총리 <사진=AP>

[아시아엔=프놈펜/소팔 차이 <아시아엔> 캄보디아 특파원] 캄보디아 매체들은 지난달 중순 말레이시아 수도에서 벌어진 북한지도자 김정은 이복형 김정남 암살사건에 김정은이 개입됐음을 시사하는 보도를 냈다.

전 세계의 매체들과 마찬가지로, 캄보디아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통해 국제뉴스로 북한 지도자 김정은이 그의 이복형 김정남을 말레이시아 공항에서 발렌타인데이인 2월13일 암살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캄보디아는 남북한과 동시에 외교관계를 맺고 있다. 그런 까닭에서인지 캄보디아 정부는 이제까지 김정은의 부친으로 2011년 사망한 김정일과 성혜림 사이에서 태어난 김정남의 암살사건에 대해 어떤 공식적인 언급도 삼가고 있다.

김정남의 모친 성혜림은 유명한 여배우 출신으로 2002년 5월 18일 65세를 일기로 모스코바에서 사망했다.

캄보디아 주재 장윤곤 북한대사는 지난 1월 중순 쁘락 소콘 외교 장관과 만나 양국간의 유대감을 과시했다. 이들은 급변하는 세계정세 속에서도 양국은 끈끈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음을 확인했다.

물론 캄보디아 쁘락 소콘 외교장관은 장윤곤 대사에게 “북한이 유엔회원국으로서 UN이 요구하는 즉각적이고 평화적인 협상을 통해 한반도 긴장을 해소해 줄 것”을 당부했다.

북한의 전 최고지도자 김정일은 시아누크 캄보디아 국왕에게 평양에 사저를 마련해 주었으며, 캄보디아 소재 북한대사관은 캄보디아 총리 훈센(Hun Sen) 사저 옆에 있다. 현재 북한대사관은 캄보디아의 노로돔 시하모니(Nordom Sihanouk) 전 국왕이 태어난 빌라에 자리하고 있다. <번역 권윤희>

김정일과 김정은(왼쪽)

다음은 영어 원문.

Cambodia Media join the World counterpart for Kim Jong-un’s haft-brother’s murder.

Like other foreign media outlets around the globe, the Cambodian both offline and online media run their international stories on the assassination of Kim Jong-nam, North Korean President Kim Jong-un’s haft-brother, on the Valentine’s Day of 14 February in Malaysia Airport.

Since the Kingdom has diplomatic relations with both North and South Koreas, there is no any comment from the Cambodian government officials on the killing of Kim Jong-nam, 45, who was born from Late President Kim Jong-il with Sung Hae-rim, a popular South Korean-born actress in the 1960s and died in Moscow on 18 May 2002 at aged 65.

Though the North Korean government has no much activity in Cambodia, the newly appointed Korean Ambassador, Jang Yun Gon, who met with Cambodian Minister of Foreign Affair and International Relations in mid-January this year said that although the international circumstance has changed Cambodia and North Korea have their strong bilateral relationship and remains unchanged.

However, Cambodian Foreign Minister Prak Sokhonn told Jang Yun Gon that as a member of the UN, Cambodia strongly called on the North Korean government to completely respect the UN’s decision and urged the North to comply with all concerned parties to resolve tensions through peaceful negotiation.

While Cambodian King has his private residence in Pyongyang provided by the North Korean Supreme Leader Kim Il-sung, the North Korean Embassy in Cambodia is located next to Prime Minister Hun Sen’s house and the embassy was a villa where late King Norodom Sihanouk was born on October 31, 1922. Chhay Sophal, AJA member in Phnom Penh, Cambodia.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