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멘 대선투표 마친 타와쿨 카르만

21일(현지시각) 예멘에서 대통령 선거가 치러진 가운데 지난해 노벨 평화상 공동 수상자인 타와쿨 카르만이 투표를 마치고 V를 그리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아랍권 최초의 노벨 평화상 수상자인 카르만은 이날을 ‘축하의 날’이라고 환영했으며 대선에 단독 출마한 아브드라부 만수르 하디 現 부통령에 대해 “1년 전 거리로 나온 청년들을 위해 일하지 않는다면 전임 대통령과 같은 운명을 맞이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향후 2년간 살레 대통령의 남은 임기를 채우게 될 하디 부통령은 단독출마가 ‘진정한 민주주의’는 아니지만, 예멘은 ‘출발점’에 섰다고 평가하며 투표를 거부한 분리주의자들과 시위대에 대해서는 ‘대화’만이 오래된 분쟁을 해결할 수 있다고 밝혔다. <사진=신화사/Mohammed Mohammed>

news@theasian.asia

One Response to 예멘 대선투표 마친 타와쿨 카르만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