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맞이 장보는 일본인들


28일 일본 도쿄 아사쿠사 상가에서 내년 1월 3일까지의 신년 연휴를 준비하는 시민이 몰려 장을 보고 있다. <사진=신화사/Kenichiro Seki>

news@theasian.asia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