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댜오위다오’는 중국의 땅(?)

15일 중국 베이징에 있는 일본대사관 건물 밖에서 항의 시위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한 남성이 중국 국기(오성홍기)를 들고 있다. 최근 중국과 일본의 영유권 분쟁 지역인 센카쿠열도(중국명 댜오위다오)에 대한 일본의 매입 모금운동과 국유화 움직임에 반대하고, 이를 계기로 한 홍콩 시위대의 섬 상륙 작전을 지지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시위를 벌였다. <AP/뉴시스>

news@theasian.asia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