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리아 외교부 “반군 활동, 무위로 끝날 것”


지난 29일(현지시각) 이란을 방문한 왈리드 알 모알렘 시리아 외교장관(왼쪽)이 알리 아크바르 살레히 이란 외교부 장관과 함께 공동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모알렘 장관은 시리아 북쪽 알레포를 거점으로 하고 있는 반군의 활동은 무위에 그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신화사/Ahmad Halabisaz>

news@theasian.asia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