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일맞은 태국 국왕 사면, 탁 친나왓 제외

84세 생일을 맞은 푸미폰 아둔야뎃 태국 국왕이 5일(현지시각) 수도 방콕의 왕궁에서 열린 생일 축하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아둔야뎃 국왕은 홍수 뒤 전 국민이 단결할 것을 촉구했으며 2만6천여 명의 수감자를 석방하는 특별 사면령을 내렸으나 논란이 됐던 탁 친나왓?前 총리는 제외됐다.

2009년 9월 이후 방콕의 시리랏 병원에서 고열과 내출혈 등으로 장기 입원하고 있는 아둔야뎃 국왕은 이날 휠체어를 타고 병원을 떠나 왕궁서 열린 기념식에 참석해 약 5분간 모습을 드러냈다. <신화사=Asi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