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경찰과 대치한 보팔 참사 피해보상 요구 시위대

보팔 참사 27주기를 맞아 3일(현지시각) 인도 보팔에서 책임자들의 처벌과 희생자들에 대한 보상을 요구하는 시위대가 불타는 자동차를 사이에 두고 경찰과 대치하고 있다.

보팔 참사는 1984년 12월 3일 밤 인도 보팔에서 미국계 기업 유니언 카바이드(Union Carbide)의 농약 공장에서 맹독성 물질인 메틸 이소시안염(Methyl Isocyanate) 40톤이 유출돼 수일 만에 7,000여 명이 사망한 산업재해로 이후 후유증 등으로 총 2만여 명이 희생됐다.

각종 장애 등, 피해자는 최소 60만 명이 넘는 것으로 파악됐고 사고 현장은 여전히 오염된 채 방치돼 지금도 피해자가 발생하고 있다. <신화사=Asi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