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출근길 찬바람…내륙 곳곳 한파주의보

월요일인 23일 기온이 크게 떨어지면서 내륙 많은 곳들로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서울은 새벽 영하 1도 이하로 떨어지면서 올가을 들어 가장 낮은 기온을 보였다.

중부 내륙과 경북 내륙은 아침 기온이 전날보다 10도 이상 크게 떨어지면서 중부지방 대부분 지역이 영하권을 보이고 있다. 전날 밤을 기해서 중부내륙과 경북내륙지역은 한파주의보가 발효됐다.

이날 오전 5시 기준 서울 -0.3도, 인천 0도, 수원 0.2도, 춘천 0.6도, 강릉 4.3도, 청주 2.5도, 대전 2.7도, 전주 4.4도, 광주 6.6도, 제주 10도, 대구 3.8도, 부산 5.6도, 울산 4.1도, 창원 4.3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5∼14도로 예보됐다.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새벽부터 낮 사이 전라 서해안과 제주도는 구름이 많고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강원 북부 동해안에는 동풍의 영향으로 새벽에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고, 강원 북부 산지에는 눈이 날리는 곳도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5㎜ 미만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서해안과 제주도 서쪽 해안에는 바람이 초속 9∼13m로 강하게 불겠고,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갯바위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다.

조정민 목사의 Sharing 365

가정은 작은 천국이고, 천국은 큰 가정입니다.

A loving family is a small glimpse of what heaven will be like.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