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건들지마”

4일(현지시각) 미 네브래스카 주 오마하 동물원의 아쿠아리움 보수 공사가 끝나 개관을 하루 앞둔 가운데 ‘주걱 가오리(Bowmouth Guitar fish)’ 한 마리가 수족관에서 헤엄치고 있다. <AP/뉴시스>

news@theasian.asia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