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한국·인도·파키스탄서도 즐긴다···헤이스팅스 “2016년 200개국 진출할 것”

* ‘아시아엔’ 연수 외국기자가 작성한 기사의 한글요약본과 원문을 함께 게재합니다.

미국 캘리포니아에 위치하 넷플릭스 본사

미국 캘리포니아에 위치한 넷플릭스 본사 <사진=AP/뉴시스>

[아시아엔=라훌 아이자즈 기자·번역 김아람 기자] 세계 최대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업체 넷플릭스(Netflix)의 성장세가 무섭다.

6일(현지시간) 넷플릭스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에서 130개국에 추가 진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서비스 가능 국가가 기존 60개국에서 190개국으로 대폭 늘어났다.

이날 리드 헤이스팅스 넷플릭스 CEO는 “글로벌 TV 네트워크가 탄생한 역사적인 날”이라며 “언제 어디서나 기다릴 필요 없이 동시에 전세계 TV쇼를 즐길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이번에 새로 추가된 국가에는 한국뿐 아니라 인도, 파키스탄, 나이지리아 등도 포함돼있어 눈길을 끈다. 현재 넷플릭스는 미국의 규제에 따라 크림반도와 북한, 시리아에는 아직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고 있다. 중국은 컨텐츠 규제법에 따라 넷플릭스가 진출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그러나 헤이스팅스 CEO는 기자회견에서 “전세계 모든 국가에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며 “2016년 안으로 200개국에 진출하겠다”는 확고한 의지를 밝혔다.

한편 이번 발표로 넷플릭스 주식은 8.5퍼센트 올라 116.85달러로 최고치를 기록했다. 전세계 7천만명이 애용하는 넷플릭스 요금은 매달 7.99달러(9천5백원)부터 시작해 멤버십 종류에 따라 다양하다. 서비스를 개시한 첫 한 달간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Netflix launched in 129 countries, including Pakistan

Netflix, the world’s leading video-streaming network, announced the launch of its services in Pakistan and 129 other countries on Wednesday.

The Netflix website offers?users the services starting at $7.99 a month, with a free month offer.

“Today you are witnessing the birth of a new global Internet TV network,” said Co-founder and Chief Executive Reed Hastings during a Consumer Electronics Show keynote in Las Vegas.

“With this launch, consumers around the world ? from Singapore to St. Petersburg, from San Francisco to Sao Paulo ? will be able to enjoy TV shows and movies simultaneously ? no more waiting. With the help of the Internet, we are putting power in consumers’ hands to watch whenever, wherever and on whatever device.”

Shares of the company rose as much as 8.5 percent to $116.85, their highest one-day gain in more than four months.

However, all shows will not be available immediately to some Netflix fans.

“We’re moving as quickly as we can to have global availability of all the content on Netflix,” Hastings said at a press conference after the keynote address.

India, Nigeria, Russia and Saudi Arabia were among the major countries where the service was launched while the US government restrictions mean it will not be available in Crime, North Korean and Syria.

Netflix, whose services were available in more than 60 countries before Wednesday’s launch, had previously said it aimed to reach 200 countries by the end of 2016.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