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여름철 여행지는 어디?

<사진=뉴시스>

[아시아엔=편집국] 가족단위 한국 관광객은 여름철 해외여행지로 ‘일본’을 가장 많이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세계 여행 가격비교사이트 스카이스캐너(www.skyscanner.co.kr)는 휴가철과 여름방학이 겹쳐 가족여행이 늘어나는 7∼8월 여행 성수기를 앞두고 최근 3년간 한국인 가족단위 여행객의 검색빈도를 분석한 결과 일본이 14.1%로 가장 높았다고 6일 밝혔다. 이는 2013년 1월부터 2015년 5월까지 만 18세 미만의 자녀를 동반한 한국인이 검색한 국제선 항공권을 분석한 결과이다.

2013년에는 일본을 검색한 비중은 10%를 밑돌았지만 엔화 약세 장기화와 저가항공사의 노선 증설로 인해 지난해 12.4%, 올해 18.1%로 크게 높아지고 있는 추세다. 2위는 미국이 차지했으며, 필리핀, 태국, 괌, 홍콩, 중국, 베트남, 대만, 싱가포르 등이 뒤를 이었다. 미국을 제외하면 상위 10위 이내에 모두 아시아 국가가 포진한 셈이다.

지난 2년동안 가장 큰 폭으로 관심이 높아진 한국인 가족 여행지는 대만이다. 최근 대만은 케이블방송사 tvN의 ‘꽃보다 할배’가 방영된 후 여행수요가 늘고 있다. 대만 검색 비중은 2013년 대비 올해 3배 가량 증가하며 대세 여행지로 떠올랐다.

반면 한국인이 가족 여행지로 선호하는 비중이 가장 낮은 곳은 남미였다. 전체 검색자 중 0.2%만이 남미 국가를 여행지로 검색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