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5세 이하 어린이 사망 세계 1위

인도가 지난해 5세 이하 어린이 사망자수에서 세계 1위로 나타났다.

인도 언론은 유니세프(유엔아동기금)가 13일 발표한 보고서를 인용, 이같이 보도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인도의 5세 이하 어린이 165만5000명이 숨져 중국의 24만9000명보다 무려 6배 이상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보고서는 “지난해 사망한 전세계 5세 이하 어린이의 약 50%가 인도, 나이지리아, 민주콩고, 파키스탄, 중국 등 5개국 출신”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인도의 5세 이하 어린이 사망률이 1990년 이래 점차 하락, 지난해에는 48%나 떨어져 방글라데시, 르완다, 네팔, 말라위보다 더 낮아졌다고 밝혔다.

그러나 인도는 사망자 수에서는 세계 1위였다고 덧붙였다.

인도 중앙정부와 지방정부는 1990년대 이래 어린이 사망률을 낮추려 예산을 꾸준히 늘려왔으나 인도 일부 지역의 어린이 사망률은 아프리카 사하라 사막 이남 지역보다 훨씬 더 높다.

보고서는 전세계적으로 보면 5세 이하 어린이 사망자가 1990년 1200만명에서 2011년에는 690만명으로 줄어들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news@theasian.asia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