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2020년 도로명주소 우수 연구과제 ‘대상’ 수상

<사진=여수시청>

현소윤 주무관 ‘건물번호판 색채 다양화 방안’ 발표 호평

여수시가 지난 4일 전남도 주관 ‘2020년 공간정보 및 도로명주소 우수 연구과제 발표대회’에서 ‘건물번호판 색채 다양화 방안’으로 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전남도는 4차 산업혁명 등 미래산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창의적인 시책을 개발해 공간정보 및 도로명주소 분야의 블루오션을 창출하기 위해 ‘공간정보 및 도로명주소 우수 연구과제 발표대회’를 매년 실시하고 있다.

여수시는 지난 9월 전남도에 과제를 제출해 도내 22개 시‧군 중 도로명주소 분야 최종 3개 우수 시‧군에 선정되며 서면심사를 통과했다.

이어 지난 4일 전남도청 서재필실에서 열린 우수 연구과제 발표대회에서 여수시 민원지적과 현소윤 주무관이 “현재 획일화된 건물번호판을 건물번호판만 보면 건물의 정보까지 한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색채를 다양화 하자”는 내용을 발표해 심사위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치안시설은 노란색, 응급시설은 빨간색, 교육기관은 초록색, 공공기관은 파란색 등으로 색깔 정보를 구분하고, 시민과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꿈뜨락몰, 중앙동 음식특화거리 등 대표시설은 자율형 번호판을 적용해 상호까지 표시하는 방안 등이 제안됐다.

시 관계자는 “여수시는 전라남도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평가하는 토지행정평가에서 2018년, 2019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는 등 토지행정과 지적업무 선진 도시로 평가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시민 편의를 최우선으로 지속적인 학습과 연구를 통해 체감도 높은 시책 개발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