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홍성군민 청년정책 제안 원탁회의 성료

청년정책 원탁회의 <사진=홍성군청>

청년과 지역주민이 함께 하는 청년정책 아이디어 발굴

[아시아엔=이주형 기자] 충남 홍성군은 지난 28일 청운대학교에서 개최된 ‘2019년 홍성군민 청년정책 제안 원탁회의’가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고 밝혔다.

(사)홍성군지역발전협의회가 주관하고 홍성군, 홍성군의회, 홍성‧광천JC가 후원한 이번 원탁회의에는 지역 청년을 비롯한 주민 100여명 이상이 참가해 최근 청년과 관련된 뜨거운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 원탁회의는 지역주민이 주도하는 현장밀착형 청년정책 아이디어 발굴과 실현 방안을 모색해 청년들이 지역에서 자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자 개최되었다. 각계각층의 청년과 지역 주민이 함께 모인 이 자리에서는 다양한 시각에서 청년을 바라보고, 저마다 의견을 제시하며 홍성군의 지역 특성을 감안한 청년정책을 발굴하기 위한 열띤 토론이 계속됐다.

이 날 행사는 1부와 2부로 나뉘어 진행됐다. 1부 토론에서는 홍성군 청년정책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진단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2부 토론에서는 청년정책 수립에 필요한 일자리, 주거, 문화, 복지 등 각 분야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번 토론회에서는 현장에서 나온 의견을 곧바로 취합하여 참여자들이 우선순위를 정하고 확인할 수 있는 퍼실리테이션 기법이 적극 활용되었다. 참가자들은 토론을 거쳐 제안된 의견의 중요성을 즉석에서 확인하고, 그 결과를 토대로 다시금 토론을 펼치며 서로의 공감대를 좀 더 밀접하게 형성할 수 있었다.

이날 제시된 주요 의견으로는 ▲홍성군의 지속가능한 일자리 발굴 ▲외부기업 유치를 통한 일자리 발굴 ▲지역특산물과 관광상품 활용을 통한 일자리창출 ▲청년센터 건립 ▲청년 동아리활동 활성화 추진 등이 있었다.

이 날 토론회에 참여한 주민 이 모 씨는 “이번 원탁회의는 지역 내 다양한 계층의 청년들과 주민들이 한 자리에 모여 지역의 청년문제에 대해 고민하고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소중한 자리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통창구가 마련되어 실효성 있는 청년정책들이 계속 발굴되고 지원 사업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