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교문화의 꽃 ‘석전대제’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명륜동 성균관 명륜당 앞마당에서 석전대제 악무 공연이 열린 가운데 성균관대 무용학과 학생 및 석전일무 연구원으로 구성된 무용단이 공연을 펼치고 있다.

석전대제 악무 공연은 중요무형문화재 제85호로 지난 10월 13일 시작해 오는 12월 19일까지 매주 월요일 오후 2시에 공개되며 1부에는 석전대제, 2부에는 유교문화를 배경으로 한 악무공연으로 구성된다.

민경찬 기자 kris@asia-n.as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