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동티모르 공사 수주

[아시아엔=편집국] 현대건설이 동티모르에서 처음으로 공사 수주에 성공했다.

현대건설은 동티모르 석유광물자원부가 발주한 7억1921만 달러 규모의 수아이 항만공사를 현대엔지니어링과 공동 수주했다고 24일 공시했다.

이 공사는 동티모르 남부해안 수아이(Suai) 지역에 해상유전개발용 공급 기지와 항만을 건설하는 것으로, 3.3km 길이의 해상 방파제 건설과 준설 등의 해상 공사와 지원시설 등을 포함하는 육상 공사로 나뉜다.

현대건설은 이 가운데 계약금액의 약 60%에 달하는 4억2300만 달러(약 4655억원) 규모의 해상 공사를 수행하고 현대엔지니어링은 육상 공사를 담당할 예정이다.

공사기간은 총 36개월이며 2018년 9월에 준공할 예정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이번 수주를 통해 향후 정유공장과 LNG플랜트, 도로·공항 등 동티모르 지역의 인프라 공사에 유리한 위치를 점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Leave a Reply

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a widget into Advertise Widget 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