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Posts tagged with » 독도

[오늘의 시] ‘독도만세’ 이근배 “눈 부릅뜨고 지켜왔거니”

[오늘의 시] ‘독도만세’ 이근배 “눈 부릅뜨고 지켜왔거니”

하늘의 일이었다 처음 백두대간을 빚고 해 뜨는 쪽으로 바다를 앉힐 때 날마다 태어나는 빛의 아들 두 손으로 받아 올리라고 여기 국토의 솟을 대문 독도를 세운 것은 누 억년 비, 바람 이겨내고 높은 파도 잠재우며 오직 한반도의 억센 뿌리 눈 부릅뜨고 지켜왔거니 이 홀로 우뚝 솟은 봉우리에 내 나라의 혼불이 타고 있구나 독도는 섬이 아니다 단군사직의 […]

[김국헌의 직필] 어설픈 독도 전문가들

언론인이나 학자들이 문제를 잘못 알고 논의를 잘못하는 것 가운데 독도문제는 그 대표라 할만하다. 지난해 <중앙일보> 8월15일자 논설을 보면, ‘정치권 독도 포퓰리즘 우려된다’는 제하에 다음 구절이 있다. “독도는 국제법적 역사적 지리적으로 대한민국의 영토로 분쟁지역이 아니라는 것이 정부의 공식 입장이다. 그렇다면 군인이 아니라 경찰이 질서 유지와 치안을 담당하는 것이 논리적으로 맞다. 갑자기 독도에 해병대를 보내어 지키게 하는 […]

[안병준의 독도이야기] 박근혜 정부에 바라는 독도정책

일본은 1998년 독도 ‘무력접수’ 훈련을 했다. 이오지마(硫黃島)에서 이뤄진 육해공 합동훈련이다. 극비리에 실시된 이 훈련은 일본의 한 신문에 의해 알려졌다. 2년 전 하지환씨가 쓴 소설 <독도 인 더 헤이그>는 픽션이 아닌 논픽션의 가능성이 크다. 힘의 논리가 국제사회의 현실이기 때문이다. 소설 줄거리는 이렇다. <어느 날, 국제여론을 무릅쓰고 자위대 함대가 독도를 에워싼다. 한일 양국은 전면전으로 가지는 못한다. 독도에 […]

[1월3일] 日왕궁에 폭탄투척 김지섭 열사

2010 후지모리 전 페루 대통령, 25년형 확정 페루 대법원은 2010년 1월3일 알베르토 후지모리(당시 71세) 전 대통령에게 선고된 25년 징역형을 확정했다. 앞서 특별재판부는 지난해 4월 후지모리 전 대통령에게 살인, 납치와 학살 등 인권침해 사건의 “간접적 원인 제공자”라 판시하고, 인권침해 혐의로 25년 징역형을 선고했다. 후지모리는 일본계 이민 2세로 중남미 첫 아시아계 대통령에 당선된 신화적 인물. 1990년 대통령 […]

‘독도 문제’에 대한 한일의 관점이 다른 이유

‘독도 문제’에 대한 한일의 관점이 다른 이유

한국과 일본 간 독도 문제와 관련한 논쟁이 일본의 센카쿠(중국명 ‘댜오위’) 영토문제와 더불어 점차 증가하고 있습니다. 한일 간에는 독도 문제에 관한 근본적인 관점의 차이가 있으며, 이것을 이해하는 것이 독도문제 해결에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그러한 차이점을 세계 시민들이 이해할 수 있도록 돕고자 이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독도(일본명 다케시마)’는 역사적으로나 실효적으로 한국 땅일 뿐만 아니라 일본 제국주의가 남기 한반도 […]

노다총리 유엔연설 “영토분쟁에 대한 日 입장은…”

노다총리 유엔연설 “영토분쟁에 대한 日 입장은…”

26일 미국 유엔본부에서 열린 제67차 유엔 총회에서 노다 요시히코(野田佳彦) 일본 총리가 연설하고 있다. 노다 총리는 최근 한국, 중국과 벌이고 있는 영토분쟁에 대한 일본의 주장을 밝혔다. 그러나 한·중 양국을 자극하는 것을 피하기 위해 센카쿠와 독도를 직접 거론하지는 않았다. <AP/뉴시스> news@theasian.asia

[한국갤럽] 국민 67% “이명박대통령 독도 방문 잘했다”

[한국갤럽] 국민 67% “이명박대통령 독도 방문 잘했다”

독도와 과거사 문제에 대한 대일 외교정책 긴급 여론조사? 지난 8월 3주차(8/13~17일) 한국갤럽 데일리정치지표에 따르면 이명박 대통령의 직무 수행 긍정 평가는 26%로 전주에 비해 6%포인트 상승했다. 한국갤럽은 “8월 10일 독도 방문, 14일 일왕 사과 요구 발언, 15일 광복절 경축사에서의 위안부 문제 언급 등 최근 이명박 대통령이 독도와 과거사 문제에서 일본에 강경한 입장을 보인 데 따른 영향”이라고 […]

광복절 맞아 위안부 소녀상 찾은 아키라

광복절 맞아 위안부 소녀상 찾은 아키라

한국을?방문한 캄보디아 평화운동가 아키라씨는 전순옥 민주통합당 의원과?광복절 이틀 전인 13일 오후 서울 일본대사관 앞 위안부 소녀상을 찾아 일본의 사과를 촉구했다. 아키라 씨는 “오랫동안 많은 한국인들이 이곳을 찾아 종군위안부에 대한 일본의 진심어린 사과를 요구한 것으로 안다”며 “아시아의 항구적 평화를 위해 일본 정부의 사과가 조속한 시일내에 이뤄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소녀상 옆에 누군가 갖다놓은 형광빛 단화가 빛난다. 아키라씨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