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Posts tagged with » 넷플릭스

인플루언서 혹은 ‘관종’, SNS 스타 다큐 ‘아메리칸 밈’

인플루언서 혹은 ‘관종’, SNS 스타 다큐 ‘아메리칸 밈’

[아시아엔=김병모 <아시아엔> 기자, 스탠드업 코미디언] 앤디 워홀은 누구나 TV 앞에서 15분 안에 유명해질 수 있다고 이야기한 바가 있다. 하지만 정말로 누구나 유명해질 수 있는 것은 아니다. 평범한 사람이 평범한 공간에서 평범한 행위를 하는 것을 SNS에 쓰는 건 수십억명이 이미 컴퓨터나 스마트폰 앞에서 하고 있기 때문에, 유명세를 얻기 위해선 남들과 달라야 한다. 문제는, 아름다운 미디어의 생산자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