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Posts tagged with » 네팔

엄홍길 대장도 함께 하는 셰르파들의 축제 ‘로사’를 아십니까?

엄홍길 대장도 함께 하는 셰르파들의 축제 ‘로사’를 아십니까?

[아시아엔=서의미 기자] 사람들은 에베레스트 산 정산에 오른 사람들을 ‘영웅’이라 부르며 그들의 이름을 기억한다. 하지만 그들 산악인들이 정상까지 올라갈 수 있게 히말라야 산맥 곳곳에서 도와주는 셰르파족의 존재는 잘 모른다. 셰르파들은 대부분 등산가들이다. 그들은 선천적으로 ‘슈퍼체질’을 지니고 있으며 고산지대의 저산소 환경에서도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어린이들도 산맥에서 태어나서인지 보통사람이 호흡곤란을 겪을 정도의 고도에서도 힘차게 뛰어다닌다. 처음 티베트에서 유래한 셰르파족은 […]

네팔어린이 후원 한국자비공덕회 ‘옴레스토랑’에서 감사잔치

[아시아엔=편집국] 네팔 어린이돕기운동을 벌이고 있는 한국자비공덕회는 18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도화동 SK허브그린빌딩 옴레스토랑(02-725-4848)에서 ‘네팔어린이 돕기 희망장학금 후원자 감사의 날’ 행사를 갖는다. 행사에서는 네팔 어린이 ‘희망장학금’ 후원경과와 현황보고, 네팔문화와 전통음식 체험, 전통가무 관람 등으로 진행된다. 서울 수유리 4.19묘지 인근 조그만 사찰인 향운사가 운영하는 나눔봉사단체 한국자비공덕회는 2010년부터 네팔어린이 장학사업을 시작했으며 현재 6개 학교 어린이 130명을 후원하고 […]

조진수 사진작가 카투만두 파탄박물관서 ‘네팔서부 오지’ 사진전

조진수 사진작가 카투만두 파탄박물관서 ‘네팔서부 오지’ 사진전

[아시아엔=글·사진 펨바 셰르퍼 <아시아엔> 네팔 통신원] 네팔 오지 탐험가이자 사진작가인 조진수(57)씨의 ‘네팔서부 오지’ 사진전이 21일 네팔 수도 카투만두의 파탄 뮤지엄 전시홀에서 개막했다. 네팔에서 한국 사진작가들이 전시회를 여는 것은 매우 드문 일이다. 올해로 네팔 서부 오지를 돌며 사진 촬영을 해온 조씨는 “네팔 국민들의 도움이 없이는 20년 이상 험난한 들과 산을 넘으면서 사진촬영을 할 수 없었다”며 “그분들께 […]

“지구촌 최대 저수지 히말라야가 녹고 있다”

“지구촌 최대 저수지 히말라야가 녹고 있다”

*이 글은 여성가족부 위민넷 기자인 김란 통신원이 아시아엔(The AsiaN)에 보내온 것입니다. 휴일 남아시아 기후난민돕기 행사에 각국 대사 등 1만여 명 참여 “기후변화와 지구온난화로 히말라야 산맥의 만년설이 많이 녹고 있다. 이에 따라 네팔에서도 홍수 등 여러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라자람 바타울라(Raja Ram Bartaula) 주한네팔대사관 부대사는 28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에서 열린 기후난민 돕기 행사에서 “오늘 행사는 어려움에 […]

네팔, 정부- 마오이스트 반군 분쟁 재현되나

네팔, 정부- 마오이스트 반군 분쟁 재현되나

마오이스트 시위대가 6일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깃발을 흔들며 거리를 행진하고 있다. 네팔 4개 정당 대표들이 5월에서 6월에 걸쳐 실시되는 차기 정부를 세우기 위한 선거 때까지 킬 라지 레그미(Khil Raj Regmi) 네팔 대법원장을 수반으로 과도정부를 구성하기로 결정하자, 마오이스트들이 이에 항의하며 파업 및 시위를 주도했다. 네팔에서는 마오이스트들이 주도한 전국적인 파업으로 주요 도시 기능이 사실상 마비돼 있다. 1996년 […]

한 시즌 두 번 에베레스트 등정한 네팔 여성

한 시즌 두 번 에베레스트 등정한 네팔 여성

네팔 여류산악인 츠림이 25일(현지시간) 카트만두에서 한 등반 시즌 2차례 에베레스트산 정상에 오른 최초 여성으로 기네스 세계 기록을 인정받아 기네스 세계 기록 인증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츠림은 지난 2012년 5월12일 에베레스트 정상에 올랐다가 내려와 1주일 후 19일에 다시 정상에 올랐다. 한국에서는 1993년 지현옥, 최오순, 김순주씨 등으로 이뤄진 대한산악연맹 여성원정대가 에베레스트에 올랐으며, 일본인 여성 아타나베 타마에 […]

[2월1일] 이란 지도자 호메이니 망명 끝, 통치 시작

2010년 삼성전자, 세계 최초 30나노급 D램 개발 2010년 2월1일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30나노급 공정을 적용한 2Gb(기가비트) DDR3 D램 개발에 성공, 하반기부터 양산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반도체 소자에 들어가는 회로의 선폭이 30nm(나노미터)급인 이 제품은 기존 40나노급 D램보다 생산성을 60% 가량 올릴 수 있고 50∼60나노급 D램보다 2배 이상의 원가 경쟁력을 갖고 있는 것으로 당시 알려졌다. 40나노급 D램과 […]

감옥 속 8개월된 아이의 눈망울이 바꿔놓은 ‘뿌스파’의 인생

감옥 속 8개월된 아이의 눈망울이 바꿔놓은 ‘뿌스파’의 인생

“2004년 당시 사회복지학을 전공하던 대학생 시절 현장실습 과목 때 교도소를 방문할 일이 생겼어요. 여자 교도소엘 갔는데, 거기 8개월짜리 아이가 있는 거예요. ‘왜’라는 생각도 잠시, 그 아이가 제 옷소매를 잡았어요. 집으로 돌아와서 1주일 정도 잠을 못 이뤘어요.” 지난 2005년 네팔에서 감옥 재소자들의 자녀들을 돌보는 ECDC(Early Child Development Center)를 설립해 운영하고 있는 뿌스파 바스넷(Pushpa Basnet)은 “도대체 어떤 […]

[기자수첩] 주한네팔회장 뒤통수 때린 건 대한산악회장의 손버릇?

[기자수첩] 주한네팔회장 뒤통수 때린 건 대한산악회장의 손버릇?

23일 ‘네팔하우스’ 개소식에서 기자의 눈과 귀를 의심하게 하는 일이 벌어졌다. 축사하러 온 이인정(67) 대한산악연맹 회장이 이날 행사를 주관한 K.P. 시토울라(44) 주한네팔인협회장의 뒤통수를 가격하며 “야 이xx야 일을 뭐 이따위로 해”라고 하는 언행을 본 것이다. 시토울라 회장은 이날 행사의 호스트였다. 이 일은 개소식 공식 행사 중 일어났다. 이인정 회장은 행사 초반 자신의 축사 순서를 마치고는 자리에서 일어났다. […]

네팔하우스 ‘시작은 미미했으나 나중은 창대하리라’

네팔하우스 ‘시작은 미미했으나 나중은 창대하리라’

행사 시작한지 3시간 반이 훨씬 지난 밤 9시40분께, 그들은 그대로 자리를 지켰다. 누구들은 양고기 섞인 카레와 ‘난’ 등 네팔전통음식을 먹으며 와인 잔을 연신 부딪치고, 어떤 이들은 삼삼오오 모여 고국소식을 묻고 들었다. 행사는, 이튿날 오전 귀국하는 아누라다 코이랄라 마이티네팔 대표와 기념촬영을 하면서 마무리됐다. 23일 저녁 서울 종로구 원남동 ‘네팔하우스’에서 주한네팔인연합회(회장 K.P 시토욜라) 주최로 열린 ‘후원의 밤’ […]

네팔서 잔마쉬타미 축제 열려

네팔서 잔마쉬타미 축제 열려

9일(현지시각)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잔마쉬타미 축제가 열린 가운데 한 네팔 여성이 사원에서 기도 중 창밖을 내다보고 있다. 이 축제는 힌두의 크리슈나 신의 탄생을 기리는 축제이다. <AP/뉴시스> news@theasian.asia

네팔서 ‘자나이 푸르니마’ 축제 열려

네팔서 ‘자나이 푸르니마’ 축제 열려

2일(현지시각) 네팔에서 ‘자나이 푸르니마(신성한 끈)’ 축제가 열린 가운데 수도 카트만두 인근 파슈파티 사원 근처 강에서 한 힌두교도가 목욕하며 기도하고 있다. 이 축제에서는 힌두교도들이 성스러운 목욕으로 몸을 씻으며 목이나 손목에 1년간 지니고 있던 신성한 끈 ‘자나이’를 교체한다. 이들은 이 끈이 자신들을 보호하고 순수하게 지켜준다고 믿고 있다고 전해진다. <AP/뉴시스> news@theasian.asia

토기로 유명한 네팔 티미 마을

토기로 유명한 네팔 티미 마을

18일(현지시각) 네팔 카트만두 외곽 티미에서 한 도예공이 새로 만든 토기를 햇빛에 말리고 있다. 티미 는 카트만두 중심부에 있는 전통 네와르인들이 사는 마을로 이들이 만드는 토기는 유명 특산물이다. <신화사/Sunil Pradhan> news@theasian.asia

네팔 여성 60%는 18세 이전에 결혼

네팔 여성 60%는 18세 이전에 결혼

네팔?인구 보건청에서 2006년에 실시한 자료에 의하면, 응답자 중 22%의 남자들이 아내를 구타해도 된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더욱 놀라운 것은 응답자의 23%인 여성들이 남편의 아내 구타를 인정되는 것으로 생각한다는 것이다. 사진은?2012년 5월9일 네팔 수도 카트만두 바그마티 강 부근에서 진압경찰이 불법 거주 여성을 강제로 연행하는 모습. <사진=AP/뉴시스> 이금연 대표는 2000년도 네팔에 발을 디딘 이래 지금까지 이주노동자, 여성, 아동들을 […]

세계의 지붕에서 열린 최고(最高) 마라톤 대회

세계의 지붕에서 열린 최고(最高) 마라톤 대회

29일(현지시각) 네팔에서 세계 최고(最高) 마라톤 대회인 ‘텐징 힐러리 마라톤’ 대회가 열려 한 참가자가 험난한 산악 지형에서 경기하고 있다. 올해로 10회를 맞는 ‘텐징 힐러리 추몰룽마 산악 마라톤’은 참가자들이 해발 5364m의 추몰룽마 베이스캠프를 출발해 해발 3440m의 남체 바자르에 전원 도착하면서 성공리에 막을 내렸다. 텐징-힐러리는 최초로 에베레스트에 오른 ‘에드먼드 힐러리경(卿)’과 전설적인 셰르파 ‘텐징 노르가이’를 뜻한다. <신화사/Huang Xiaoyong> news@theasian.asia

5월30일 네팔

<Top N> 5월30일 네팔

2012년 5월30일 <히말라얀타임즈>: 알람?前 총리,?살인죄 기소 직면 news@theasian.asia

5월23일 네팔

<Top N> 5월23일 네팔

2012년 5월23일 <카트만두포스트>: 정부-부족단체 회담, 성과없이 끝나: 회담은 지속키로 news@theasian.asia

Page 1 of 3123